2022.09.16 (금)

  • 흐림동두천 23.5℃
  • 구름조금강릉 26.6℃
  • 구름많음서울 26.0℃
  • 흐림대전 27.5℃
  • 구름조금대구 27.7℃
  • 맑음울산 24.8℃
  • 구름많음광주 26.2℃
  • 구름조금부산 26.6℃
  • 구름많음고창 27.2℃
  • 구름조금제주 30.0℃
  • 흐림강화 24.1℃
  • 구름많음보은 25.3℃
  • 구름많음금산 27.6℃
  • 구름많음강진군 26.7℃
  • 구름조금경주시 24.2℃
  • 구름조금거제 25.6℃
기상청 제공

사회

7호선 상도역 `메트로팜` 새단장…지하철 안 농장에 먹을거리·볼거리 가득

- 서울교통공사, 7호선 상도 메트로팜(METRO Farm) 새 단장 진행
- 팜카페 1개소 추가, 면적 확장, 좌석 및 탁자 확대 등 시민 편의성 높여
- 리뉴얼과 제휴사와의 적극적인 상생 노력으로 최근 월평균 매출액 24% 상승
- “타 역사의 메트로팜에도 리뉴얼 진행 검토…메트로팜에 많은 관심 부탁”

[서울/김은숙기자] 서울교통공사(이하 공사) 운영 구간인 7호선 상도역에 위치한 상도 메트로팜(METRO Farm)이 시민 편의성을 더욱 높인 새 단장을 진행해, 호평을 받고 있다.

 

메트로팜(METRO Farm)은 서울교통공사 스마트팜 고유 브랜드다. 공사는 유휴공간을 활용한 신규수익원 창출 및 공실 상가 활성화를 위해 2019년부터 상도역 등 5개 역에 메트로팜을 조성ㆍ운영하는 스마트팜 시범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지하철 역사 내 스마트팜이 설치된 것은 메트로팜이 세계 최초이다.

 

[‘변신’을 통해 더 편리해지고 더 과학적으로 변한 상도역 메트로팜]

상도역의 메트로팜은 현재 준공 완료된 메트로 팜 중 최대 규모를 자랑한다. 하지만 공간을 효율적으로 활용하지 못했고, 팜카페가 메트로팜 내부에 존재해 시민들이 한눈에 쉬어갈 수 있는 공간임을 인지하지 못하는 아쉬운 부분이 존재했다.

 

팜카페는 매장 안 재배시설에서 바로 수확한 신선한 채소를 이용해 팜소믈리에가 만든 샐러드, 샌드위치, 팜주스 등을 맛볼 수 있는 공간이다.

 

공사와 메트로팜을 운영하는 팜에이트는 고객 편의성을 높이고자 2022년 1월부터 3월까지 상도역 메트로팜 리뉴얼 사업을 벌였다. 많은 시민에게 신선한 음식을 제공할 수 있도록 팜카페를 눈에 잘 띄는 공간에 1개소 더 추가하였다. 면적을 확장하고 바닥타일을 교체하는 등 인테리어를 변경하여 고급스러운 느낌을 살렸다. 좌석과 탁자를 추가해 시민이 쉬어갈 수 있는 휴식 공간으로서의 활용도를 높였다.

 

구분

입 구

팜카페

재배실 및 유휴공간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20190920_092411.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4032pixel, 세로 3024pixel

사진 찍은 날짜: 2019년 09월 20일 오후 9:24

카메라 제조 업체 : samsung

카메라 모델 : SM-G977N

프로그램 이름 : G977NKSU1ASH6

F-스톱 : 2.4

노출 시간 : 1/120초

IOS 감도 : 100

색 대표 : sRGB

노출 모드 : 자동

35mm 초점 거리 : 26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2eec0005.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322pixel, 세로 206pixel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30c42f51.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1280pixel, 세로 960pixel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AI7I1590.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2000pixel, 세로 1333pixel

사진 찍은 날짜: 2022년 03월 08일 오후 10:04

카메라 제조 업체 : Canon

카메라 모델 : Canon EOS-1D X Mark II

프로그램 이름 : PhotoScape

F-스톱 : 5.0

노출 시간 : 1/100초

ISO 감도 : 500

색 대표 : sRGB

노출 모드 : 수동

프로그램 노출 : 메뉴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AI7I1616.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2000pixel, 세로 1333pixel

사진 찍은 날짜: 2022년 03월 08일 오후 10:04

카메라 제조 업체 : Canon

카메라 모델 : Canon EOS-1D X Mark II

프로그램 이름 : PhotoScape

F-스톱 : 5.0

노출 시간 : 1/100초

ISO 감도 : 640

색 대표 : sRGB

노출 모드 : 수동

프로그램 노출 : 메뉴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AI7I1603.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2000pixel, 세로 1333pixel

사진 찍은 날짜: 2022년 03월 08일 오후 10:04

카메라 제조 업체 : Canon

카메라 모델 : Canon EOS-1D X Mark II

프로그램 이름 : PhotoScape

F-스톱 : 5.0

노출 시간 : 1/100초

ISO 감도 : 640

색 대표 : sRGB

노출 모드 : 수동

프로그램 노출 : 메뉴
 

[시민 편의성 앞세운 리뉴얼과 공사-제휴사 상생 노력, 매출 증대로 화답]

공사는 메트로팜 운영을 맡고 있는 제휴사인 팜에이트와의 상생을 추구하고 있다. 지난 5월 27일 상도역 메트로팜에서 공사는 ‘공사 창립 5주년 기념 선물(팜채소) 증정 행사’를 실시하여 사업 홍보와 더불어 매출액 증진을 위해 노력했다.

   

 

시민 편의성을 앞세운 리뉴얼과 공사와 제휴사 간의 상생 노력은 시민들의 발걸음을 메트로팜으로 돌리는 결과를 낳았다. 상도 메트로팜 월평균 매출액은 전년 2분기 대비 24.0%, 메트로팜 전체 월평균 매출액은 전년 2분기 대비 16.2% 상승했다, 이는 앞으로 공사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제시함과 더불어 공사와 제휴사(팜에이트)가 동반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다시 한번 마련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다양한 먹을거리ㆍ볼거리 가득한 메트로팜…많은 이용 부탁]

상도역에 있는 상도 메트로팜은 팜카페와 휴식공간 외에도 참가자들이 채소를 직접 수확하고 요리하고 맛보는 체험공간인 ‘팜아카데미’가 운영 중이며,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상도역 이용 시민 및 인근 주민들을 끌어모으고 있다.

 

5개 역사에 존재하는 메트로팜에서는 ICT기술을 이용해 식물을 재배한다. 식물 재배에 필요한 빛, 온도, 습도, 양분 등을 인공적으로 제어해, 계절과 기후에 상관없이 365일 최상의 품질의 채소를 제공한다. 미세먼지 측정기를 설치하여 초미세먼지 농도 “좋음(0~15㎍/㎥)” 수준에서 관리하고, 농산물우수관리(GAP) 및 친환경(무농약) 인증을 획득하는 등 시민들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먹거리를 키우고 있다.

 

정선인 서울교통공사 신성장본부장은 “스마트팜 사업의 활성화 및 지속가능성을 위해 향후 을지로3가 등에도 리뉴얼을 추가 검토할 예정이다.”라며, “스마트팜 사업은 역사 내 유휴공간을 활용해 수익을 창출하고 시민들에게는 지하철역 안에서 체험·휴식·소통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하는 사업이니 많은 관심 바란다.”라고 말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스토킹범죄 엄정대응 지시 및 피해자 보호를 위한 스토킹처벌법 개정 추진
[한국방송/김명성기자] 스토킹범죄 엄정 대응 지시❍ 금일 법무부장관은 대검찰청에 ‘스토킹범죄에 대한 엄정대응’을 지시하였음❍ 최근 지하철 신당역에서 스토킹범죄 등으로 재판을 받고 있던 가해자가 피해 여성을 흉기로 살해한 사건이 발생하여 국민들에게큰 충격을 주고 있음❍ 2021. 10. 「스토킹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법률」이 시행되어 형사처벌이 강화되었음에도 스토킹과 그에 이은 보복범죄가 끊이지 않고 빈번하게 발생하는 상황이 이어지고 있음 이에 검찰에서는 스토킹 사건 발생 초기부터 피해자에 대한 위해 요소를 철저히 수사하고, 가해자에 대해 접근 금지, 구금장소 유치등 신속한 잠정조치와 구속영장을 적극적으로 청구하는 등 스토킹범죄에 대해 엄정히 대응함으로써 스토킹 피해자 보호에 만전을 기할 것을 지시함 피해자 보호를 위한 스토킹처벌법 개정 추진❍ 한편 법무부는 현재 스토킹처벌법이 반의사불벌죄로 규정되어 있어 ① 초기에 수사기관이 개입하여 피해자를 보호하는데 장애가있고, ② 가해자가 합의를 목적으로 피해자에게 2차 스토킹범죄나더 나아가 피해자에게 위해를 가하는 보복범죄를 저지르는 원인이 되고 있는 점 등을 고려하여 반의사불벌죄 폐지를 신속히 추진하겠음 ※ 과거 법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