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2 (일)

  • 구름많음동두천 15.1℃
  • 구름많음강릉 19.0℃
  • 흐림서울 19.2℃
  • 흐림대전 17.3℃
  • 맑음대구 16.3℃
  • 흐림울산 17.7℃
  • 구름많음광주 19.7℃
  • 구름조금부산 21.2℃
  • 구름많음고창 16.1℃
  • 맑음제주 19.7℃
  • 흐림강화 17.1℃
  • 구름많음보은 14.0℃
  • 흐림금산 15.4℃
  • 구름많음강진군 14.4℃
  • 흐림경주시 14.8℃
  • 구름많음거제 16.9℃
기상청 제공

뉴스

정부, 사회복지시설에 7~8월 전기요금 80% 지원

지역아동센터·돌봄센터 등 운영비 연말까지 월 10만원 추가
기획재정부

[한국방송/최동민기자] 정부가 지역 아동센터와 돌봄센터 등 취약계층을 위한 사회복지 시설의 여름철 전기요금을 80% 지원하기로 했다.

 

또 연말까지 지역아동센터와 다함께돌봄센터 운영비를 월 10만원 추가 지원하기로 했다.

 

기획재정부는 20일 이런 내용을 담은 ‘취약 시설에 대한 냉·난방비 등 긴급 지원’ 자료를 배포했다.

 

정부는 지역아동센터, 돌봄센터, 장애인·노숙인시설 등 사회복지시설 약 1만6000곳의 하절기(7~8월) 전기요금을 80% 지원할 계획이다. 현재 30%인 전기요금 할인 폭을 80%로 확대하는 것이다. 여기에는 총 32억원이 소요될 것으로 추산된다.

주택가에 전기계량기가 설치되어 있는 모습

 

또 지역아동센터 4310곳과 다함께돌봄센터 750곳에 대해 하반기(7~12월) 운영비를 추가로 지급하기로 했다.

 

정부는 현재 지역아동센터는 월 120만원, 다함께돌봄센터는 월 30만원을 지원하고 있는데 여기에 10만원씩을 추가해 각각 130만원, 40만원의 운영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여기에는 총 32억원이 소요되며 이달 말 지급을 시작할 방침이다.

 

올해 최대 120곳의 지역아동센터에 고효율 냉·난방기 보급, 창호교체, 단열 시공 등 에너지 효율 개선도 지원한다.

 

이미 지원한 20곳을 포함하면 올해 총 140곳이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에 따른 예산은 12억원을 편성했다.

 

기재부는 “에너지 가격 상승 등으로 운영이 어려운 취약 시설에서는 냉방기를 충분히 이용하지 못해 안전하고 쾌적한 돌봄이 위협받을 우려가 커지고 있다”며 “취약계층을 위한 사회복지시설에 전기요금, 운영비, 냉난방기 등을 긴급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문의 :  기획재정부 경제구조개혁국 복지경제과(044-215-8590), 보건복지부 인구정책실 인구정책총괄과(044-202-3378)



종합뉴스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