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16 (금)

  • 흐림동두천 23.4℃
  • 구름조금강릉 22.7℃
  • 흐림서울 24.8℃
  • 흐림대전 24.4℃
  • 구름많음대구 23.2℃
  • 흐림울산 22.1℃
  • 구름조금광주 27.3℃
  • 흐림부산 24.1℃
  • 구름많음고창 27.2℃
  • 맑음제주 30.4℃
  • 흐림강화 22.1℃
  • 구름조금보은 21.9℃
  • 구름조금금산 23.2℃
  • 구름조금강진군 27.2℃
  • 구름조금경주시 22.0℃
  • 구름조금거제 24.8℃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정부, 첫 ‘청년 삶 실태조사’ 실시…맞춤형 정책수립에 활용

청년기본법에 따른 조사…국가승인통계로 국가통계포털 통해 공개
국무조정실

[한국방송/이광일기자] 정부가 청년들의 실제 삶이 어떤지 종합적인 실태조사에 나선다. 청년 실태를 조사해 공표하도록 규정한 청년기본법이 지난 2020년 8월 시행된 데 따른 첫 조사다.

 

국무조정실은 한국보건사회연구원, 한국통계진흥원과 함께 18일부터 다음달 26일까지 ‘청년 삶 실태조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조사 대상은 만 19∼34세 청년이 거주하는 일반 가구와 청년 당사자 등 1만 5000가구로, 전문조사원에 의한 가구방문 면접조사로 이뤄진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고려, 응답자와의 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비대면 조사(자기기입식 조사)도 병행할 예정이다.

 

조사 내용은 청년 삶의 실태와 특성, 욕구 및 인식 등을 종합적·입체적으로 파악하기 위해 일반 사항, 주거, 건강, 교육, 훈련, 노동, 관계·참여, 사회 인식·미래설계, 경제 등 총 8가지 부문, 200여개 문항으로 구성된다.

‘청년 삶 실태조사’ 주요 조사내용.

 

조사 결과는 청년들에게 꼭 필요한 맞춤형 정책을 수립하는데 활용되며 국가승인통계로서 통계청 국가통계포털을 통해 공개된다.

 

국조실 관계자는 “앞으로도 정기적·지속적 조사를 통해 청년통계의 장기적인 시계열 변화를 볼 수 있도록 관리하고 이를 통해 청년정책을 개선·발전시키는데 중요한 근거로 꾸준히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문의: 국무조정실 청년정책조정실 청년정책기획관실 044-200-6342



종합뉴스

더보기
박진 장관, 「제주 아세안 홀」개관식 및 「한-아세안 우정의 나무」식수 참석
[한국방송/박병태기자] 박진 외교부 장관은 9.15.(목) 제주포럼 참석 계기에 제주국제평화센터에 설립되는「제주 아세안 홀」개관식에 참석하였다. ※ 제주 아세안 홀 : 한-아세안센터*가 제주특별자치도 및 국제평화재단과 함께 설립한 제주 유일의 상설 아세안 문화·예술 공간으로서 아세안 10개국의 문화 예술품과 관광 명소 등 전시 * 한-아세안센터 : 한국과 아세안 10개국 간 경제 및 사회문화 교류 협력을 목적으로 2009년 설립된 정부 간 국제기구 (서울 소재) 박 장관은 축사를 통해 지난 2009년 설립 이래 한-아세안센터가 한국과 아세안 국민간 교류와 이해 상호 이해 증진에 크게 기여해 왔음을 평가하고, 센터 주도로 설립된「제주 아세안 홀」이 제주도민뿐만 아니라 제주를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아세안 10개국의 문화와 역사를 알리고, 한-아세안 간 쌍방향 문화 교류를 촉진하는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하였다. 박 장관은 특히, 제주도에 아세안 출신 다문화 가정 비중이 높은 점에 주목하고, 다문화 자녀들에게 부모 나라의 문화 유산을 체험할 수 있는 보금자리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였다. 상기 개관식에 이어 박 장관은 주한아세안대사단과 함께‘제55회 아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