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4 (화)

  • 흐림동두천 21.5℃
  • 흐림강릉 22.0℃
  • 서울 23.0℃
  • 대전 22.2℃
  • 흐림대구 24.9℃
  • 구름조금울산 25.3℃
  • 흐림광주 25.2℃
  • 구름조금부산 24.4℃
  • 흐림고창 25.4℃
  • 맑음제주 24.9℃
  • 흐림강화 21.3℃
  • 흐림보은 22.1℃
  • 흐림금산 22.0℃
  • 구름많음강진군 23.3℃
  • 흐림경주시 24.4℃
  • 흐림거제 24.6℃
기상청 제공

사회

군산해경, 현장 경찰관 구급업무 역량 강화 추진 나서

응급환자 유형에 따른 응급처치법 등 구급업무 노하우를 제공

[군산/김주창기자] 군산해경이 현장 경찰관의 구급업무 역량 강화를 위해 구급 멘토제를 추진하고 나섰다.

 

군산해양경찰서(서장 김충관)응급구조사 자격을 보유한 경찰관과 현장부서에서 구급업무를 담당하는 경찰관이 업무 노하우를 공유해 구급역량을 강화 할 수 있도록 구급 멘토제를 실시한다13일 밝혔다.

 

해경은 선박 등 해상과 도서지역에서 발생하는 응급환자의 경우 신속한 이송은 물론 환자 상태에 따른 적절한 응급처치를 위해 구급업무에 대한 역량을 강화할 필요성이 있다고 전했다.

 

해경에 따르면 최근 3년간(19~21) 군산 관내 해상 및 도서지역에서 발생한 응급환자는 총 81건으로 전체 응급환자(93)87%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1급 응급구조사 자격을 보유한 경찰관을 현장부서의 구급업무 담당 경찰관의 멘토로 지정해 원격의료시스템, 자동심장충격기(AED), 산소소생기 등 구급장비에 대한 사용법과 점검방법 등을 공유하고,

 

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응급환자 유형에 따른 응급처치법 등 구급업무 노하우를 제공해 현장부서 경찰관들의 구급 역량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군산해경 관계자는도서지역이나 해상에서 발생하는 응급환자는 육상으로 이송되기까지 많은 시간이 필요하기 때문에 이송과정에서 적절한 응급처치가 필수적이다국민의 소중한 생명을 보호하기 위해 현장부서의 구급업무 역량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