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15 (금)

  • 구름많음동두천 22.1℃
  • 구름많음강릉 21.3℃
  • 구름많음서울 23.6℃
  • 구름조금대전 22.7℃
  • 구름많음대구 25.5℃
  • 구름많음울산 21.9℃
  • 구름조금광주 23.7℃
  • 구름조금부산 23.2℃
  • 구름많음고창 22.1℃
  • 흐림제주 26.8℃
  • 구름조금강화 20.2℃
  • 구름많음보은 22.2℃
  • 구름많음금산 20.6℃
  • 구름많음강진군 24.8℃
  • 구름많음경주시 21.4℃
  • 구름많음거제 23.3℃
기상청 제공

피플

예산군, 도시생활권 봉대미산 등산로 및 둘레길 정비

주민 위한 숲속 치유 공간 마련!

[예산/이용필기자] 예산군은 예산읍 중심에 위치한 봉대미산(중앙근린공원) 등산진입로와 둘레길을 정비해 주민이 쉽게 공원을 이용하고 치유할 수 있는 숲속 치유공간을 마련했다.

 

그동안 봉대미산은 자연적으로 형성된 진입로를 이용해 신성아파트 쪽과 주교배수지 쪽에서만 진입할 수 있었으나 군은 예산군청, 예산성당, 산성주공아파트 쪽에서도 진입할 수 있도록 등산진입로 3개소를 추가 개설했다.

 

아울러 수림이 양호한 지대에 기존 수목을 훼손하지 않는 범위 내에서 둘레길 1.4㎞를 추가 개설해 등산객이 수목으로부터 나오는 좋은 기운을 받아 몸과 마음을 치유할 수 있는 봉대미둘레길을 설치했다.

봉대미산을 자주 찾는 한 주민은 “그동안 신성아파트 쪽으로만 올라갔는데 이렇게 군청 쪽에서 바로 올라갈 수 있어 매우 기쁘고 예산성당 뒤편 숲이 이렇게 좋은 줄 몰랐다”며 “앞으로 친구들과 함께 매일 산책하러 가야겠다”고 말했다.

 

군 관계자는 “일상에 지친 주민들이 주거지와 가까이에 있는 숲속을 찾아 좋은 공기를 마시며 걸을 수 있는 치유공간이 되길 바란다”며 “내년부터 봉대미산을 본격적으로 개발할 계획으로 봉대미산 전체를 한바퀴 돌 수 있는 둘레길을 만들고 전망대, 숲속쉼터, 운동기구, 예술작품 등을 여러 곳에 설치해 주민으로부터 사랑받는 봉대미산 중앙근린공원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봉대미산 등산로 표지판(예산군청 옆)



종합뉴스

더보기
구성원의 주도적인 참여로 일터의 체질을 개선하여 노사가 모두 win-win
[한국방송/김명성기자] 노사발전재단(사무총장 정형우)은 ‘22년 7월 14일(목) 14시 R.ENA 컨벤션(서울 중구)에서 「2022년 일터혁신 사례 공유 포럼」을 개최했다. 「일터혁신 사례 공유 포럼」은 노사발전재단이 수행하는 「일터혁신 컨설팅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매월 일터혁신의 새로운 주제를 중심으로 기업과 각계 전문가가 함께 컨설팅 사례를 공유하고 토론을 통해 시사점을 도출하여 현장과의 함의를 이끌어내고 있다. 이번 포럼은 ‘지속적 혁신구조 구축’을 주제로 삼보에이앤티㈜와 한국청정음료㈜의 사례가 발표됐으며, 한국노동연구원 조성재 선임연구위원과 서울시립대학교 류준열 교수의 토론으로 진행됐다. 첫 번째 사례인 삼보에이앤티㈜(대표이사 박지훈, 충북 괴산 소재/제조업)는 차량용 도어핸들, 키셋, 연료도어 등의 플라스틱 자동차부품을 생산하여 공급하는 기업으로, 코로나19 등의 어려운 상황에서도 지속 성장을 이루었으나, 외형적인 성장에 발맞추어 내부 시스템의 체질 개선이 필요한 상황이었고, 주 52시간을 준수하기 위한 노력을 하고 있지만 정착되기 어려워 작업조직 및 환경 개선, 장시간 근로개선 영역에 대한 컨설팅을 진행했다. 제조 현장의 작업조직 및 작업환경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