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14 (목)

  • 구름조금동두천 23.5℃
  • 흐림강릉 23.3℃
  • 흐림서울 25.0℃
  • 대전 24.3℃
  • 흐림대구 23.4℃
  • 흐림울산 23.0℃
  • 흐림광주 26.4℃
  • 흐림부산 25.2℃
  • 구름많음고창 27.1℃
  • 구름조금제주 28.1℃
  • 구름많음강화 23.8℃
  • 구름많음보은 22.9℃
  • 구름많음금산 23.7℃
  • 흐림강진군 25.8℃
  • 구름많음경주시 22.8℃
  • 흐림거제 25.0℃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유명무실’ 정부위원회 대수술…최소 30% 이상 정비

행안부, ‘정부위원회 정비 추진계획’ 국무회의 보고…전수조사 실시

[한국방송/박기문기자] 정부가 존치 필요성이 감소했거나 운영실적이 저조한 위원회를 전수조사하고, 최소 30% 이상 과감히 정비해 나가기로 했다.

 

행정안전부는 5일 이 같은 내용을 뼈대로 하는 ‘정부위원회 정비 추진계획’을 국무회의에 보고, ‘일 잘하는 실용 정부’를 구현하겠다고 밝혔다.

 

위원회는 정부 정책에 다양한 의견을 반영하기 위해 도입된 제도이나, 그동안 불필요한 위원회 남설과 위원회 미구성 및 회의 미개최 등으로 신속한 의사결정 저해와 위인설관형 운영으로 인한 예산 낭비 등 여러 문제점이 지적돼 왔다.

행정기관위원회 설치 현황

윤석열 정부는 정부운영효율화와 위원회 정비를 주요 국정과제 중 하나로 선정함에 따라 모든 위원회의 존치 필요성을 원점에서 재검토해 위원회 폐지, 소속 변경, 통합, 재설계 등 정비를 적극 추진한다.

 

특히 ▲장기간 미구성 및 운영실적 저조 ▲유사중복된 위원회 설치·운영 ▲민간위원의 참여 저조 ▲순수 자문 및 의견수렴 성격의 위원회 등에 대해서는 중점적으로 정비를 추진할 방침이다.

 

이를 통해 현재 629개에 달하는 위원회 중 최소 30%에 해당하는 약 200개 이상을 정비하는 것을 목표로 추진할 예정이다. 각 부처별로 위원회 필요성, 운영실적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자체 정비안을 마련한다.

 

또 행안부는 나태주 한국정책학회장을 진단반장으로 하는 민관합동진단반을 구성해 부처별 정비안을 직접 확인·점검하고 개선안을 권고하기로 했다. 위원회 정비안을 확정하면 이를 반영한 법령 개정안을 신속히 마련해 국회에 제출할 계획이다.

 

정부는 위원회 정비와 함께 위원회 남설을 방지하고 관리를 강화하는 방안도 추진한다.

 

행정기관위원회법을 개정해 원칙적으로 모든 위원회에 존속기한을 설정하도록 제도화해 불필요한 위원회가 장기간 방치되지 않도록 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부처별 위원회 활동현황 및 정비상황을 종합해 투명하게 공개하고, 운영이 부실한 위원회는 예산당국과 협의해 예산을 삭감할 수 있도록 조치한다.

 

이상민 행안부 장관은 “그동안 불필요한 위원회가 남설돼 왔으며, 본래 설치목적과 다르게 책임회피·위인설관으로 운영하는 위원회도 상당수 있다”며 “위원회에 대한 근원적 정비를 시작으로 정부조직을 국민의 눈높이에 맞도록 효율적이고 안정적으로 관리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문의 : 행정안전부 정부혁신조직실 경제조직과(044-205-2347)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도로교통·소상공인·도시안전 분야 표준 분석모델 개발
[한국방송/김명성기자] 정부가 도로교통, 소상공인, 도시안전 등 3개 분야의 분석모델 표준화를 개발해 데이터 기반의 행정을 강화한다. 행정안전부는 13일 행정·공공기관의 데이터분석 역량을 강화하고 기관별 유사 분석모델 개발에 따른 예산 최소화 및 분석 소요기간 절감을 위해 표준분석모델을 개발한다고 밝혔다. 특히 과제별 표준분석모델 개발 후에는 참여기관에 우선 적용해 모델을 충분히 검증한 후 빅데이터 공동활용 플랫폼에 탑재해 모든 행정·공공 기관에서 활용하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표준분석모델 확산절차 이번에 선정된 과제는 ▲폐쇄 회로 텔레비전(CCTV) 영상 기반 차량통행량 측정 ▲지역 소상공인 디지털 전환 지원 ▲범죄예방 환경을 위한 시설 분석이다. ‘폐쇄 회로 텔레비전(CCTV) 영상 기반 차량 통행량 측정’은 인공지능이 지역 내에서 수집하는 차량 이미지를 차종과 통행 대수로 분류하도록 학습시키는 과제다. 이를 통해 상습정체지역 개선과 교통유발분담금 차등 납부, 화물차량 통행로를 확인해 노면청소 노선 설계, 주차 수요 산출 등에 활용할 예정이다. CCTV 영상데이터를 활용한 차량 통행량 분석 모델 ‘지역 소상공인 디지털 전환 지원’은 고객 거래 예측 모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