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20 (수)

  • 흐림동두천 24.3℃
  • 흐림강릉 25.1℃
  • 흐림서울 26.0℃
  • 구름많음대전 24.1℃
  • 구름조금대구 27.8℃
  • 구름많음울산 24.7℃
  • 흐림광주 24.5℃
  • 구름많음부산 23.3℃
  • 흐림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6.0℃
  • 흐림강화 25.4℃
  • 구름조금보은 22.4℃
  • 구름조금금산 23.1℃
  • 구름많음강진군 24.2℃
  • 구름많음경주시 24.8℃
  • 구름많음거제 25.5℃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슈퍼문·고수온으로 7~8월 해수면 상승…“침수 대비해야”

인천·안산 등 19개 지역 해안가 저지대 침수 위험

[한국방송/이광일기자] 해양수산부 국립해양조사원은 7월 대조기와 8월 백중사리에 해수면이 평소보다 크게 상승할 것으로 예측된다고 5일 밝혔다.

 

7월 대조기(7월 14~17일)는 월 중 조수간만의 차이가 가장 큰 시기로, 음력 보름과 그믐 무렵이다. 8월 백중사리(8월 12~15일)는 연간 조수 간만의 차가 최대가 되는 시기로, 음력 7월 15일인 백중 전후다.

 

해수면이 상승하는 원인에는 여름철 고수온과 저기압 등 기상학적 요인과 달과 지구 간의 인력 증가 등 천문학적인 요인이 있다.

 

이에 국립해양조사원은 조수로 인한 해안침수에 대비하기 위해 우리 연안에 조위(물높이) 관측소 33개를 설치해 조위를 측정하고 있다.

 

지역 주민들과 바다를 이용하는 사람들이 사전에 대비할 수 있도록 국립해양조사원 누리집 고조정보서비스(www.khoa.go.kr/hightide)를 통해 실시간으로 조위정보도 제공하고 있다.

실시간 고조정보 서비스 전체 화면.

 

이달 대조기에는 여름철 무더위로 팽창한 바닷물에 달과 지구가 가까워지는 슈퍼문의 영향으로 서해안과 남해안의 해수면이 크게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또 다음 달 대조기에는 여름철 고수온에 보름의 영향이 더해져 해수면이 올해 중 가장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고 국립해양조사원은 설명했다.

 

이에 따라 이달 대조기에는 인천·경기 안산·충남 보령·전북 군산·전남 목포·경남 마산·제주 등 19개 지역의 해안가 저지대에서 침수 현상이 발생할 위험이 있다. 다음 달 대조기에는 이에 더해 인천 지역의 해수면이 최대 963㎝까지 상승할 것으로 예측된다.

 

국립해양조사원은 해안 침수 사례가 발생했던 인천과 경기 안산 등 7개 지역을 중심으로 현장조사를 실시하고, 대조기 기간 중에는 조위에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할 계획이다.

 

해수욕장 이용객 등을 비롯해 국민들이 바다를 안전하게 즐길 수 있도록 인터넷 해양방송(See Sea TV)과 누리집(www.khoa.go.kr/Onbada) 등을 통해 조위정보를 비롯한 해양안전정보도 국민들에게 제공할 방침이다.

 

변재영 해수부 국립해양조사원장은 “이번 대조기 기간에 기상 등의 영향으로 예측보다 물높이가 더 높아지거나 시간이 더 길어질 수 있다”며 “특히 태풍이 발생해 대조기 기간과 겹친다면 더 큰 피해가 발생할 수 있는 만큼 해양과 기상상황에 대해 주의를 살피고 철저히 대비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문의 : 해양수산부 국립해양조사원 해양관측과(051-400-4210)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공무원 업무용 노트북 ‘온북’ 본격 도입…“스마트 행정 강화”
[한국방송/이광일기자] 공무원들이 언제 어디서나 사무실과 동일한 환경으로 업무망과 인터넷망을 동시에 사용할 수 있는 보안성이 강화된 업무용 노트북이 도입된다. 행정안전부는 오는 20일 정부세종청사 12동 대강당에서 업무용 노트북 ‘온북’ 도입 관련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설명회는 중앙부처 및 지자체, 공공기관 직원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기관 사용자 특성 및 규모를 고려한 모형별 예상비용 설계부터 도입 절차까지 자세한 내용이 소개된다. 또 조달청 나라장터를 통해 손쉽게 온북을 구매할 수 있도록 조달등록 추진현황을 공유한다. ‘온북’은 공무원이나 공공기관 임직원들이 사무실은 물론 출장이나 재택근무 시에도 보안규정을 지키면서 업무를 처리할 수 있는 노트북이다. 지금까지 행정기관과 공공기관에서는 보안을 위해 업무망과 인터넷망 접속을 구분해 2대의 컴퓨터를 사용해 왔다. 행안부는 이러한 불편함을 해결하기 위해 지난해 8월부터 국정원(국가보안기술연구소), 과기정통부(정보통신산업진흥원) 등 정부 기관 및 민간기업과 협업해 ‘온북’을 개발해 왔다. 특히 온북은 악성코드 감염 및 정보유출 등으로 인한 해킹방지를 위해 가상사설망(VPN) 선행인증, 제로트러스트 등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