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22 (금)

  • 구름많음동두천 20.6℃
  • 맑음강릉 21.5℃
  • 구름많음서울 23.0℃
  • 구름많음대전 22.7℃
  • 구름조금대구 24.6℃
  • 맑음울산 24.2℃
  • 구름많음광주 22.2℃
  • 맑음부산 24.2℃
  • 구름많음고창 22.1℃
  • 구름많음제주 24.9℃
  • 구름많음강화 23.0℃
  • 구름많음보은 21.7℃
  • 구름많음금산 21.7℃
  • 구름조금강진군 23.3℃
  • 구름많음경주시 24.3℃
  • 맑음거제 22.7℃
기상청 제공

피플

박형준 시장, 꾸어펑(郭鵬) 주부산 중국 총영사 접견

◈ 어제(4일) 오후 시청에서 꾸어펑(郭 鵬) 주부산중국총영사, 박형준 부산시장 예방 ◈ 박형준 시장, 한-중 수교 30주년 계기 부산-중국간 더 폭넓은 협력과 교류 확대 기대 ◈ 꾸어펑 총영사, 2030 월드엑스포 부산 유치 지지 표명

[부산/문종덕기자]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어제(4일) 오후 시청에서 박형준 부산시장이 꾸어펑(郭鹏) 주부산 중국 총영사를 접견했다고 밝혔다.

 

이번 접견은 민선 8기 박 시장 취임 이후 첫 번째 주한공관장과의 만남이다.

 

박형준 시장은 “총영사의 시청 방문에 감사드리며, 자주 만나 협력을 논의하자”라고 인사를 건넸고, 꾸어펑 총영사는 박 시장의 재선을 축하했다.

 

박 시장은 “올해는 한국과 중국이 수교한 지 30주년이 되는 뜻깊은 해이나, 아직 코로나19가 완전히 종식되지 않아 활발한 교류는 여의찮다”라며, “조속히 양국의 하늘길이 열려 교류가 활발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에 꾸어펑 총영사도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이지만, 한·중 수교 30주년을 계기로 양국의 우호 관계가 한층 더 강화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답했다.

 

그리고 꾸어펑 총영사는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적극 지지한다고 표명하면서 “특히, 부산의 자매도시이며 엑스포 개최 경험이 있는 상하이와 긴밀하게 협력한다면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 그리고 부산의 엑스포 유치가 중국의 이익에도 유리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 시장은 “총영사의 지지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상하이도 엑스포 개최 후 세계적인 허브도시로 도약했다. 부산도 상하이와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2030부산세계박람회를 유치한다면 한중 관계 발전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꾸어펑 총영사의 가교 역할을 당부했다.

 

한편, 시는 올해 한·중수교 3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주부산중국총영사관, 부산국제교류재단, 부산외대 등과 함께 오는 8월 중 ▲한·중수교 30주년 기념식, 10월 중 ▲부산-베이징 대학생 토론회 ▲부산-광저우 대표음식 홍보전 등을 내실있게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국민 1만명 코로나19 항체양성률 조사…9월 초 결과 발표
[한국방송/이광일기자] 방역당국이 오는 9월 초에 전국 17개 시·도 주민 1만명을 표본으로 지역사회의 코로나19 자연감염자 및 미진단 감염자 규모를 확인하는 ‘코로나19 항체양성률 조사’ 결과를 발표할 계획이다. 이번 조사 연구책임을 맡고 있는 김동현 한림대학교 의과대학 교수는 21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정례브리핑에서 “현재 258개 시군구 지역에서 5세 이상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인구통계학적 대표 표본 1만 명을 선정 중에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자연감염으로 생성된 항체를 분석해서 정확한 감염자 규모를 파악하고, 조사 과정에서는 기확진력·예방접종력·기저질환력 등을 확인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서울 강남구보건소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이번 조사는 질병관리청과 한국역학회, 전국 17개 시·도청 및 시·군·구 258개 보건소, 34개 대학 등 지역사회 관계기관이 민·관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해 추진하고 있다. 조사단은 현재 지역, 연령, 유병률 등 특성을 반영한 인구통계학적 대표 표본을 선정 중이다. 이후 선정된 대상자에게 설명서 및 안내문 발송, 참여 동의 확보, 조사원 가구 방문 등으로 채혈 일정 조정 및 설문, 채혈, 분석 순으로 진행한다. 대상자는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