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23 (토)

  • 구름조금동두천 21.6℃
  • 구름많음강릉 22.4℃
  • 박무서울 24.1℃
  • 맑음대전 23.8℃
  • 구름많음대구 23.1℃
  • 맑음울산 21.5℃
  • 맑음광주 24.2℃
  • 구름많음부산 22.1℃
  • 구름조금고창 22.1℃
  • 맑음제주 26.1℃
  • 구름많음강화 21.7℃
  • 구름조금보은 21.8℃
  • 구름많음금산 20.8℃
  • 구름조금강진군 22.9℃
  • 구름많음경주시 20.8℃
  • 구름조금거제 22.3℃
기상청 제공

사회

예산군, ‘저소득층 한시 긴급생활지원금’ 지급

오는 30일부터 주소지 읍·면 행정복지센터에서 선불형 카드로 지급

[예산/이용필기자] 예산군은 정부 방침에 따라 이달 30일부터 코로나19 이후 급격한 물가상승으로 어려움을 겪는 관내 저소득층 약 3580가구를 대상으로 ‘저소득층 한시 긴급생활지원금’을 지급한다.

 

지원 대상은 정부의 추가경정예산 국회 의결일인 5월 29일을 기준으로 생계·의료·주거·교육급여 등 기초생활수급자, 법정 차상위계층, 아동양육비를 지원받는 한부모가족 자격 보유 세대다.

 

지원금액은 기초생활수급자 중 △생계·의료급여 수급자 1인 가구 40만원부터 7인이상 가구 145만원 △주거·교육급여 수급자 및 법정 차상위계층·한부모가족의 경우 1인 가구 30만원부터 7인이상 가구 109만원 등 급여 자격과 가구원수별 차등으로 1회 한시 지급되며, 보장시설 수급자는 1인 20만원을 해당 보장시설에 보조금 형태로 지급한다.

 

지급방식은 선불 카드로 지급되며, 지원취지를 고려해 현금 대신 유흥, 향락, 사행업종에서는 사용할 수 없고 사용기한은 12월 31일까지다.

 

대상자는 별도 신청없이 오는 30일부터 신분증을 지참하고 주소지 읍·면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카드를 수령하면 된다.

 

황선봉 예산군수는 “최근 물가상승 등으로 저소득층이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다”며 “이번에 지급되는 한시 긴급생활지원금이 신속하고 차질 없이 지급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올해 세무조사 역대 최저 수준으로 축소…홈택스 전면 개편
[한국방송/김명성기자] 국세청이 복합 경제위기 상황 등을 고려해 올해 역대 최저 수준으로 세무조사를 감축한다. 또 매출이 감소한 소기업·소상공인에 대해서는 올해 말까지 한시적으로 신고내용 확인을 면제하고 반도체 등 전략기술과 녹색 신산업은 세금 납부기한 연장 혜택을 준다. 납세자 편의를 위해 홈택스를 전면 개편하고 인공지능(AI) 세금비서를 시범 도입한다. 연말정산 간소화 자료 일괄제공 서비스도 확대한다.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앞줄 왼쪽부터 일곱번째)과 김창기 국세청장(앞줄 왼쪽부터 여덟번째)이 22일 오전 세종시 정부세종2청사 국세청 대강당에서 열린 전국 세무관서장 회의에서 기념촬영을 하며 파이팅하고 있다.(사진=국세청) 국세청은 22일 세종 본청에서 개최한 전국 세무관서장 회의에서 이 같은 내용을 포함한 ‘하반기 국세행정 운영방안’을 발표했다. 우선 국세청은 복합 경제위기 상황과 코로나19 재유행 등을 감안해 세무조사 규모의 감축기조를 유지하기로 했다. 코로나19 이전인 2015∼2019년 연평균 1만 6603건의 세무조사를 벌였던 국세청은 코로나19 시기인 2020∼2021년에는 연평균 세무조사 건수를 역대 최저 수준인 1만 4322건으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