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1 (목)

  • 흐림동두천 25.9℃
  • 흐림강릉 24.2℃
  • 흐림서울 24.7℃
  • 대전 24.2℃
  • 대구 27.0℃
  • 울산 28.8℃
  • 광주 26.2℃
  • 부산 28.6℃
  • 흐림고창 26.5℃
  • 흐림제주 32.8℃
  • 흐림강화 24.8℃
  • 흐림보은 23.6℃
  • 흐림금산 23.9℃
  • 흐림강진군 28.9℃
  • 흐림경주시 29.3℃
  • 흐림거제 28.0℃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천안함 생존장병·유족, 23일 잠실야구장서 프로야구 시구·시타

보훈처, ‘나라사랑 시구행사’…호국보훈의 달 맞아 엘지트윈스와 함께

[한국방송/이명찬기자] 천안함 생존 장병과 유가족이 함께하는 프로야구 시구 행사가 열린다.

 

국가보훈처는 23일 오후 6시 30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리는 한화이글스와 엘지(LG)트윈스의 프로야구 경기에서 ‘나라사랑 시구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가보훈처와 프로야구 구단 엘지트윈스가 함께 마련해 진행된다.

 

보훈처는 최원일 전 천안함 함장과 이성우 천안함 유가족협의회 회장을 비롯해 천안함 생존 장병과 유가족 등 20여 명도 초청해 경기 관람의 기회를 제공한다.

 

이날 시구 행사에서 최 전 함장은 시구를, 이 회장은 시타를, 박민식 보훈처장은 나라를 지킨 영웅을 제대로 예우하고 받들겠다는 의미로 시포자로 나선다.

 

시구자인 최 전 함장은 지난해 전역 뒤 현재 사단법인 326호국보훈연구소 소장을 맡고 있으며, 천안함 장병의 명예회복과 생존 장병 지원 활동을 펼치고 있다.

 

시타자인 이 회장은 고 이상희 하사의 부친으로, 천안함 전사자의 호국정신을 계승하는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시포자인 박 보훈처장은 부친인 고 박순유 중령이 베트남전에서 맹호부대 첩보부대를 지휘하다 1972년 6월 전사한 보훈가족의 일원이다.

 

특히 최 전 함장은 천안함 생존 장병 58명을 상징하는 58번, 이 회장은 천안함 피격으로 전사한 46용사를 의미하는 46번, 박 보훈처장은 천안함의 함번인 ‘피시시(PCC)-772’의 772번을 새긴 야구복 상의를 입고 시구 행사에 나선다.

최원일 전 천안함 함장(왼쪽)과 이성우 천안함 유가족협의회 회장. (사진=국가보훈처)

 

국방부근무지원단 근무대대는 이날 애국가 제창과 연주를 맡아 생존 장병들과 유가족들을 예우한다.

이 밖에 잠실야구장 1루 내야석 입구에서는 ‘나라사랑 큰나무 달기 운동’ 등 각종 다양한 행사도 열린다.

 

박 보훈처장은 “호국보훈의 달뿐만 아니라 생활 속에서 호국영웅들을 기억하고 존경하는 문화를 확산하기를 바란다”며 “보훈처 역시 국가유공자와 가족 분들이 자긍심을 갖는 보훈문화 조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보훈처는 올해 출범 40주년을 맞는 한국야구위원회(KBO)와 국가유공자에 대한 예우와 협력 방안 등을 논의해 협업체계를 발전시켜 나가기로 했다.

 

문의 : 국가보훈처 선양정책과(044-202-5523)

 



종합뉴스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