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3 (목)

  • 흐림동두천 22.4℃
  • 흐림강릉 24.5℃
  • 서울 23.5℃
  • 대전 24.3℃
  • 흐림대구 29.4℃
  • 구름많음울산 26.3℃
  • 광주 24.1℃
  • 흐림부산 23.5℃
  • 흐림고창 24.0℃
  • 구름많음제주 30.3℃
  • 흐림강화 22.4℃
  • 흐림보은 23.8℃
  • 흐림금산 24.0℃
  • 흐림강진군 25.4℃
  • 흐림경주시 27.4℃
  • 흐림거제 23.4℃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신흥안보 위협 대응을 위한 「2022 세계신안보포럼」 개최

- 다양한 이해관계자와 함께 신흥안보 국제협력 논의 -

[한국방송/이광일기자] 외교부가 주최하는 「2022 세계신안보포럼」이 6.21.() 저녁 개막되어 이틀간의 논의를 시작하였다.

※ 포럼 영문명 : WESF, World Emerging Security Forum

◦ 「세계신안보포럼」은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이 사이버공격, 감염병, 신기술의 오·남용 등 신흥안보 위협 대응을 함께 논의하는 장을 마련하기 위한 1.5 트랙 회의로 작년부터 개최되고 있다.

 

올해 포럼은 ‘신흥안보 위협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 – 신뢰에 기반한 다자협력으로의 길을 주제로 △사이버안보, △보건안보, △신기술안보 3개 세션으로 구성된다.

   

이번 포럼을 공동으로 주관하는 스톡홀름국제평화연구소(SIPRI) 주도로 공정하고 평화로운 녹색 전환을 논의하는 ‘국제평화안보와 환경’ 세션도 개최 예정

 SIPRI : 1966년 설립된 스웨덴의 외교정책연구소로 분쟁, 군축, 안보 등 연구

 

이번 포럼에는 박진 외교부 장관을 비롯하여, 테드로스 거브레예수스(Tedros Ghebreyesus) 세계보건기구(WHO) 사무총장, 크리스토퍼 페인터(Christopher Painter) 전 미 국무부 사이버조정관, 쉬 부(Xu Bu) 중국국제문제연구소 소장, 댄 스미스(Dan Smith) 스톡홀름평화연구소 소장, 백경란 질병관리청장, 손영권 전 삼성전자 사장 등 20여명의 주요국 정부, 국제기구, 기업 및 학계 전문가가 참여하여, 신흥안보 위협 대응 과정에서 국제사회가 얻은 교훈과 앞으로의 대응 방안을 논의하였다.

 

박진 장관은 개회사를 통해, 오늘날 국제사회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등 전례 없는 위기에 직면해 있다고 강조하면서, 디지털 기술의 악용, 감염병, 기후변화 등 국제 안보 환경을 더욱 복잡하게 만들고 있는 신흥안보 위협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다중이해관계자 간 파트너십에 기반한 국제협력 강화가 핵심적이라고 강조하였다.

 

또한, 박 장관은 우리 정부가 전 세계의 자유, 평화와 번영을 증진하는 글로벌 중추국가로서, 「세계신안보포럼」을 통해 신흥안보 위협에 대한 국제사회의 인식을 제고하고, 공동의 위기에 대응하기 위한 다양한 당사자 간 협력을 촉진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하였다.

 

한편, 박진 장관은 포럼 참석을 위해 방한한 에후드 올메르트(Ehud Olmert) 이스라엘 전 총리와 6.20.(월) 별도로 면담을 갖고, 한-이스라엘 관계와 신흥안보 협력 등에 대한 의견을 교환하였다.

 

외교부는 「세계신안보포럼」이 신흥안보 위협에 대한 투명하고 개방적이며 포용적인 논의의 장으로 자리매김해 나가도록 노력해 나갈 예정이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