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3 (토)

  • 구름많음동두천 24.5℃
  • 흐림강릉 27.4℃
  • 구름많음서울 26.8℃
  • 대전 26.6℃
  • 흐림대구 25.7℃
  • 흐림울산 26.5℃
  • 흐림광주 29.4℃
  • 흐림부산 28.8℃
  • 흐림고창 27.4℃
  • 구름많음제주 34.0℃
  • 구름많음강화 24.7℃
  • 흐림보은 25.4℃
  • 흐림금산 25.7℃
  • 흐림강진군 30.6℃
  • 흐림경주시 27.0℃
  • 흐림거제 28.4℃
기상청 제공

사회

김포시, 영화로 배우는 공무원 인권교육 실시

아동 인권(영화 가버나움)영화 관람을 시작
장애인 인권(영화 코다),노동자 인권(영화 휴가)

[김포/김국현기자] 김포시는 지난 15일부터 17일까지 인권 감수성 향상과 인권문화 증진을 위해 시 공무원(산하기관 직원 포함) 200명을 대상으로 인권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기존의 강의식 집합교육에서 탈피해 인권의 의미를 가슴 속으로 느껴보기 위해 삶의 간접 체험인 영화 관람을 통한 교육으로 진행됐으며 CJ CGV와 업무협약을 통해 관내 영화관에서 진행됐다.

 

김포시는 ‘김포시 인권보장 및 증진에 관한 조례’에 따라 그동안 소속 공무원들에 대한 인권교육을 실시하고자 했으나 코로나19 등의 상황으로 진행이 어렵다가 이번에 코로나19 상황이 안정되고 시설별 방역수칙이 완화되어 교육을 진행하게 됐다.

 

계층 및 상황에 따른 인권 문제를 느껴보고자 첫 날 아동 인권(영화 가버나움)영화 관람을 시작으로 둘째 날에는 장애인 인권(영화 코다), 셋째 날에는 노동자 인권(영화 휴가)영화를 보고 생각해 보는 시간을 가졌다.

 

영화교육에 참여한 한 직원은 “인권영화가 조금은 생소하고 낯설게 느껴졌지만 감동도 있고 많은 것을 느끼게 됐다. 비록 영화를 통한 인권 문제를 다뤘지만 그 어느 교육보다 의미있는 시간이었다”고 전했다.

 

박만준 감사담당관은 “모든 공직자가 수행하는 업무가 결국은 시민의 인권을 보장하고 실현하기 위함이다”며 “이번 교육을 통해 우리 주변의 인권문제에 대해 다시 한번 관심을 가져보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앞으로 지속적으로 공직자의 인권의식 개선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어명소 제2차관, “광복절 연휴 버스·터미널 방역에 만전”
[한국방송/김한규기자] 어명소 국토교통부 제2차관은 8월 12일(금) 서울고속터미널을 방문하여 광복절 연휴를 맞아 코로나-19 방역상황 및 특별교통대책 이행상황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의 노고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어명소 차관은 전국버스연합회, 전국터미널협회 및 서울고속터미널 관계자로부터 버스 및 터미널 방역점검 및 특별교통대책 이행상황을 보고받고, “코로나 확진자가 연일 10만명을 상회하는 등 대중교통 방역이 보다 중요한 시점”이라고 지적하고, “앞으로도 운행 전후 소독, 승객 마스크 착용안내, 방역지침 홍보, 버스 및 터미널 내 안내방송 등 철저한 방역조치를 수행해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막바지 여름휴가철을 앞두고 버스 증차 등 하계 특별교통대책을 충실히 이행하면서, 긴장의 끈을 놓지말고 대중교통 방역을 위한 최선의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전국버스연합회 및 지역 버스업계 대표들과 만나,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승객감소 및 고유가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버스업계의 애로 사항을 청취하고 지원방안을 논의하였다. 이 자리에서 어명소 차관은 “버스는 대중교통으로서 어려운 여건에서도 운행을 지속해야 하는 특수성이 있는 업종으로, 최근 감염병 및 고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