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5 (금)

  • 흐림동두천 30.6℃
  • 구름조금강릉 36.5℃
  • 구름많음서울 31.7℃
  • 구름많음대전 31.1℃
  • 구름많음대구 32.3℃
  • 구름조금울산 33.4℃
  • 흐림광주 30.8℃
  • 구름조금부산 33.1℃
  • 구름많음고창 31.4℃
  • 구름조금제주 34.6℃
  • 구름많음강화 29.5℃
  • 구름많음보은 28.8℃
  • 구름많음금산 29.7℃
  • 구름많음강진군 31.0℃
  • 구름많음경주시 33.9℃
  • 흐림거제 29.8℃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경찰대 한국경찰사연구원, 호국보훈의 달 기념 공동학술대회 개최

- ‘6.25전쟁의 경험과 기억’을 주제로 -

[한국방송/이광일기자] 경찰대학 한국경찰사연구원(원장 이윤정 교수)은 한국전쟁학회와 전쟁기념사업회 공동 주관 하에 6. 17.(금) 13:00∼18:20 전쟁기념관 이병형홀에서 6.25전쟁사 연구자 등 학계 인사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6.25 전쟁의 경험과 기억’이라는 주제로 학술대회를 개최하였다.

 

1분과에서는 ‘경찰의 전투와 추모’라는 소주제로 김득수 한국경찰사연구원 연구위원이 ‘6.25전쟁기 경남경찰의 전투와 희생 그리고 의미-산청경찰서 유격대의 빨치산 토벌을 중심으로’라는 제목으로 발제하고, 피기춘 중부대학교 교수가 토론하였다.

 

이윤정 경찰대학 교수도 ‘6.25전쟁기 경찰 전사자 의례와 기록사진-「제6회 전국경찰관 합동추도회 사진첩」을 중심으로’라는 제목으로 발제하고, 조성훈 전국방부 군사편찬연구소장이 토론하였다.

 

2분과에서는 ‘국군의 전투와 전승기념행사’라는 소주제로 김양준 국방대학교 교수가 ‘전쟁의 기억과 기억의 정치’라는 제목으로 발제하고, 박영실 경남대학교 교수가 토론하였다.

 

김남철 합동군사대학교 교수도 ‘해병대의 주요 전투와 전승행사’라는 제목으로 발제하고, 김정기 연성대학교 교수가 토론하였다.

 

3분과에서는 ‘시민의 참전과 기억’이라는 소주제로 김유석 전쟁기념사업회 유물부장이 ‘6・25전쟁 초기 경북 농촌 지역 피란살이 실상(實狀)연구-강진원 일기와 김종태 일기를 중심으로’라는 제목으로 발제하고, 김귀옥 한성대학교 교수가 토론하였다.

 

김영환 국방대학교 교수도 ‘인천 소년병의 전쟁과 기억’이라는 제목으로 발제하고, 이상호 국방부 군사편찬연구소 선임연구원이 토론하였다.

 

송정애 경찰대학장은 “6.25전쟁에 관한 최고의 연구기관이 공동으로 사료를 발굴하고 검증하며, 연구 성과를 공개하는 것은 국가 수호를 위해 희생하신 국민, 경찰관 그리고 군인의 고귀한 삶을 우리 모두 더욱 생생히 기억하고 그 정신을 계승하기 위해 짊어져야 하는 의무이다.”라고 하였다.

 

그러면서 “이번 공동학술대회를 시작으로 경찰·군·학술연구기관이 6.25전쟁사를 함께 연구하는 본격적인 계기가 조성되길 바란다.”라고 당부하였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