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1 (월)

  • 구름많음동두천 30.8℃
  • 구름많음강릉 29.3℃
  • 서울 31.2℃
  • 흐림대전 29.2℃
  • 대구 29.3℃
  • 구름많음울산 30.6℃
  • 구름많음광주 28.7℃
  • 흐림부산 28.1℃
  • 구름많음고창 28.0℃
  • 흐림제주 30.1℃
  • 구름많음강화 28.6℃
  • 흐림보은 27.7℃
  • 구름많음금산 27.9℃
  • 구름많음강진군 27.9℃
  • 구름많음경주시 30.5℃
  • 구름많음거제 28.0℃
기상청 제공

사회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로 감사․존경의 마음 전해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담아 국가유공자 가정에 명패 달아드리기 동참.

[경산/김근해기자] 서부2동 행정복지센터(동장 곽미양)에서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이하여 국가유공자의 희생과 헌신에 감사와 존경을 표하고 명예를 선양하기 위해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은 국가유공자에 대한 사회적 예우와 자긍심을 높이기 위해 국가보훈처와 지방자치단체가 협력해 2019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사업으로, 올해는 그 대상을 전상군경, 공상군경, 무공수훈자, 보훈수훈자 유족으로 확대하여 진행 중이다.

 

이날 방문한 전상군경 유족 서OO 님, 무공수훈자 유족 방OO 님은 “이렇게 직접 방문하여 명패를 달아주시고, 관심을 가져주시니 국가유공자로서 매우 자랑스럽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곽미양 서부2동장은 “국가를 위해 헌신하신 보훈 가족 여러분께 깊은 위로와 감사를 전한다. 국가를 위해 희생하고 공헌한 유공자분들에게 직접 명패를 달아 드릴 수 있어서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 앞으로도 국가유공자의 자긍심을 높이고 예우하는 분위기를 만들어가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행안부 경찰국 2일 공식 출범…3과 16명으로 구성
[한국방송/김국현기자] 행정안전부는 오는 2일 ‘경찰국’이 공식 출범한다고 1일 밝혔다. 경찰국 신설안을 담은 행안부 직제 개정안이 지난 7월 26일 국무회의를 통과했고, 2일 자로 공포·시행됨에 따라 정식 출범하게 된 것이다. 경찰국은 경찰법, 경찰공무원법 등 개별 법률이 구체적으로 명시한 총경 이상 경찰공무원 임용 제청 권한 등 행안부장관의 책임과 권한의 수행을 지원한다. 행안부는 “경찰국 신설은 그간 역대 정부에서 비공식적으로 운영하던 경찰 통제 방식에서 벗어나, 헌법과 법률에 따른 법치 시스템을 갖춤으로써 경찰 관련 국정 운영을 정상화한다는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행안부 경찰국이 2일 공식 출범하는 가운데 1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 마련된 경찰국 사무실 모습. 경찰국은 총괄지원과, 인사지원과, 자치경찰지원과 등 3과 16명으로 구성된다. 인사지원과, 자치경찰지원과의 과장은 모두 경찰 출신이 기용됐으며, 총괄지원과장은 행안부 출신으로 배치됐다. 16명의 직원 중 경찰 출신은 12명이다. 인사지원과의 경우 일선 직원까지 전체 구성원이 경찰 출신이다. 또 추후 업무 수요를 반영해 추가적인 경찰 인력을 배치하면 80% 이상의 직원이 경찰 출신으로 구성될 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