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1 (토)

  • 구름조금동두천 16.7℃
  • 구름많음강릉 23.4℃
  • 구름조금서울 18.6℃
  • 맑음대전 18.6℃
  • 맑음대구 21.1℃
  • 맑음울산 19.0℃
  • 구름많음광주 17.6℃
  • 맑음부산 18.9℃
  • 맑음고창 16.5℃
  • 맑음제주 18.7℃
  • 구름많음강화 15.9℃
  • 맑음보은 16.6℃
  • 맑음금산 16.1℃
  • 구름많음강진군 17.4℃
  • 맑음경주시 17.9℃
  • 구름조금거제 18.8℃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해양경찰청, 마약류 범죄 순회교육 실시

- 마약류 범죄 증가 등에 따른 마약수사 기본 역량 제고 -

URL복사

[한국방송/박기문기자] 해양경찰청(청장 정봉훈)은 지난 5월 10일부터 13일까지 지방해양경찰청별 마약수사 기본역량 제고를 위한 마약류 범죄 순회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각 지방해양경찰청 마약수사대(반) 등 단속경찰관을 대상 해양을 통한 마약범죄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현안정보를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주요내용은 ‘해양 마약단속의 중요성’, ‘최근 해양을 통한 마약류 밀수동향 및 주요범죄 검거사례’, ‘마약류 탐지장비 사용법 교육’ 등이다.


또한, 13일 중부지방해양경찰청 교육에서는 미국 법무부 산하 마약단속국(DEA, Drug Enforcement Administration) 조대희 한국지국장이 국제 마약 범죄의 심각성 및 마약 밀수 검거 사례 등을 교육했다.


안성식 해양경찰청 형사과장은 “마약으로부터 안전한 해양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마약단속 기법 개발 등 수사역량을 계속해서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해양경찰청은 지난 4월 4일부터 7월 31일까지 대마․양귀비 등 해양 마약류 특별단속을 실시하고 있다.

  

김성종 수사국장 마약류 순회 교육

 



종합뉴스

더보기
확진·의심 학생도 이번 학기 기말고사 치른다…별도 고사실서 응시
[한국방송/박병태기자] 코로나19 확진됐거나 의심 증상이 있는 학생도 기말고사 기간에 한해 예외적으로 등교해 시험 응시가 가능해진다. 교육부는 17개 시도교육청과 함께 코로나19 확진·의심증상 학생들이 다음 달부터 한 달간 실시되는 중·고등학교 기말고사에 응시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20일 밝혔다. 교육부는 앞서 질병관리청과 협의해 자가격리자의 학교시험 응시를 위한 외출을 허용했다. 코로나19 확진·의심증상 학생은 원칙적으로 등교가 중지되지만, 이번 조치로 각 학교에서는 분리 고사실을 운영함으로써 등교해 시험 응시가 가능하다. 코로나19 감염으로 미응시 때는 기존과 같이 출석인정 결석 처리하고 인정점(인정비율 100%)을 부여한다. 기말고사 사전 준비 단계에서 교육청과 학교는 기말고사 운영을 위한 세부 계획을 마련한다. 확진 학생의 증상 악화 등 돌발상황에 대비해 유관기관 협조체계, 학생·보호자 비상연락망 등을 구축한다. 학교는 교직원·학생·학부모 등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감염 예방 교육을 실시한다. 확진·의심증상 학생의 사전 관리를 위해 분리 고사실 응시자 명단, 등교 방법, 비상 연락처 등을 확인한다. 기말고사 기간에는 일반학생과 분리 고사실 응시 학생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