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8 (화)

  • 흐림동두천 24.8℃
  • 흐림강릉 32.3℃
  • 서울 26.3℃
  • 흐림대전 28.9℃
  • 구름많음대구 28.6℃
  • 구름많음울산 26.6℃
  • 구름많음광주 26.8℃
  • 흐림부산 23.4℃
  • 흐림고창 27.8℃
  • 흐림제주 29.9℃
  • 흐림강화 26.0℃
  • 흐림보은 27.6℃
  • 흐림금산 27.5℃
  • 흐림강진군 26.4℃
  • 구름많음경주시 26.2℃
  • 흐림거제 24.5℃
기상청 제공

기후변화

경남도, 제52주년 ‘지구의 날’ 맞아 기후변화주간 운영

- 4월 22일부터 28일까지, ‘지구를 위한 실천 : 바로 지금, 나부터!’,
- 지구의 날(4.22) 동시 소등행사 등 다양한 온·오프라인 행사 추진

[경남/김영곤기자] 경상남도는 ‘지구의 날’ 52주년을 기념하여 기후위기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탄소중립 생활 실천 도민 참여를 확산하기 위하여 4월 22일부터 28일까지 ‘제14회 기후변화주간’을 운영한다.

 

‘지구의 날’은 1969년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발생한 해상 원유 유출사고를 계기로 지구 환경오염 문제의 심각성을 알리기 위해 1970년 4월 22일 시작된 민간 주도의 세계 기념일이다.

 

우리나라는 ‘지구의 날’을 전후로 2009년부터 ‘기후변화주간’을 운영하여 대국민 홍보·캠페인을 추진하고 있으며, 올해로 14회를 맞는 이번 ‘기후변화주간‘의 주제는 ‘지구를 위한 실천 : 바로 지금, 나부터!’ 이다.

 

경상남도는 ‘기후변화주간’을 맞아 오는 28일까지 ▲지구의 날 기념 소등행사 ▲지구를 지키는 탄소다이어트! ‘채식의 날’ 운영 ▲기상·기후 사진 전시회 ▲ 탄소중립 생활실천 온라인 캠페인 ▲ ‘우리와 지구를 위한 쉼’ 기후행동 챌린지 ▲베란다 텃밭 가꾸기 ▲친환경 생활실천 온라인 퀴즈 ▲녹색제품 홍보·전시장 운영 ▲친환경 생활실천 다짐 캠페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18개 시·군, 경상남도기후·환경네트워크, 경남녹색구매지원센터와 함께 진행할 계획이다.

 

‘지구의 날 전국 동시 소등행사’는 22일 저녁 8시부터 10분간 실시한다. 이날 행사에는 코로나19 대응 및 재난 상황실 등을 제외한 도내 모든 공공청사 및 참여 신청 공동주택 208개소, 지역상징물 43개소 등을 중심으로 동시 소등을 전개한다.

 

아파트, 주택, 상가 등은 의무 소등대상은 아니지만 경상남도는 많은 도민들이 소등 행사에 자발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안내문 발송, 사회 관계망 서비스, 라디오 방송 등을 활용하여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 전국 공공·민간건물, 공동주택 등에서 동시 소등행사를 참여할 경우 에너지 절감량 107,603kwh, 탄소 52.6톤 감축 효과가 있으며, 이는 30년생 소나무 7,982그루의 연간 이산화탄소 흡수량과 동일

(’20년 동시 소등행사 참여 및 온실가스 감축량 등 산출내역, 환경부)

 

경남도청 구내식당에서는 ‘채식의 날’을 운영한다. ‘지구의 날’ 22일 중식으로 온실가스 배출량이 적고 탄소 감축 효과가 큰 채식을 제공하여 공공부문 저탄소생활 실천에 적극 동참할 계획이다.

∙ un fao 보고서에 따르면 전 세계 온실가스 총 배출량의 18%를 축산업이 차지하며, 이는 교통수단에서의 온실가스 총 배출 비율 13.5%보다 높음.

∙ 환경부「음식물의 에너지소모량 및 온실가스 배출량 산정연구」에 따르면 한끼 식사를 채식으로 전환할 경우, 1인당 3.25kg의 탄소 배출량 감축

 

경남도청 서부청사 1층 로비에서는 기상·기후 사진 전시회를 개최한다. 2022년기상·기후 사진 공모 수상작 25점을 28일까지 전시하여 청사 방문객에게 기후위기의 심각성을 일깨워 줄 예정이다.

 

“우리와 지구를 위한 쉼” 10분 챌린지 캠페인은 22일부터 28일까지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도민 누구나 장소에 관계없이 앉거나 서서, 10분 동안 휴식을 취하는 모습이 담긴 사진을 개인 사회관계망(블로그, 페이스북 등)에 공유하면 된다. 한국남동발전㈜ 본사, 두산에너빌리티(주) 등 공공기관 및 기업, 도내 그린리더들이 이번 캠페인에 사전 참여를 시작하였다.

 

경상남도기후·환경네트워크는 22일 오전 11시에 창원 내서읍 삼계농협 사거리 앞에서 탄소중립마을위원회, 사회적협동조합 등 지역 커뮤니티와 함께 ‘베란다 텃밭 가꾸기’ 현장 행사를 운영한다. 온라인에서는 모바일 웹을 활용하여 28일까지 ‘우리와 지구를 위한 7일의 약속’이라는 주제로 ‘탄소중립 생활실천 도민 캠페인’ 참여 이벤트를 진행한다.

 

경남녹색구매지원센터는 지난 11일부터 시작해 28일까지 ‘지구의 날 기념 친환경 생활실천’ 온라인 퀴즈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52주년 지구의 날을 맞아 퀴즈 참여자 중 52명을 추첨하여 녹색제품(친환경 주방세제)을 제공한다.

 

또한 21일과 22일 13시부터 17시까지 진주성에서는 폴라로이드 사진을 활용한 친환경 생활실천 다짐 캠페인을 진행하고, 녹색제품 홍보·전시장 운영, 플라스틱으로 만든 자원순환 화분과 모종 나눔 행사를 함께 추진하여 기후행동 생활 실천을 적극 홍보한다는 계획이다.

 

정병희 경남도 기후대기과장은 “2050 탄소중립을 실현하고 기후위기를 극복해 나가기 위해서는 도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가 중요하다”며, “제14회 기후변화주간을 맞이하여 기후위기 인식과 탄소중립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 형성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세계 최고의 디지털플랫폼 정부 구현…혁신 생태계 조성한다
[한국방송/김한규기자] 정부가 세계 최고의 디지털플랫폼 정부 구현을 위해 대국민 선제적·맞춤형 서비스 제공, 인공지능·데이터 기반의 과학적 행정 구현, 국민·기업·정부 협력을 통한 혁신 생태계 조성 등을 추진한다. 행정안전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8일 국무회의 의결을 통해 오는 7월 1일부터 대통령 소속으로 ‘디지털플랫폼정부위원회’를 설치한다고 밝혔다. 디지털플랫폼정부는 윤석열 대통령의 핵심 공약으로, 모든 데이터를 연결하는 디지털 플랫폼 위에서 국민·기업·정부가 함께 사회문제를 해결하고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정부를 의미한다. 5대 중점추진과제. 이번에 신설하는 디지털플랫폼정부위원회는 110대 국정과제 중 11번 과제인 ‘모든 데이터가 연결되는 세계 최고의 디지털플랫폼정부 구현’을 추진한다. 위원회는 30명 이내의 위원으로, 민간전문가를 위원으로 위촉한다. 여기에 행정안전부 장관, 기획재정부 장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개인정보보호위원회 위원장을 포함한다. 또한 분야별 분과 및 자문단을 구성해 디지털플랫폼정부 구현 과정에서 전문성을 확보해나갈 예정이다. 특히 위원회는 디지털플랫폼정부의 성공적 구현을 위해 ‘편안한 국민, 혁신하는 기업, 과학적인 정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