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6 (목)

  • 구름많음동두천 12.6℃
  • 흐림강릉 18.6℃
  • 구름많음서울 15.3℃
  • 구름많음대전 15.5℃
  • 흐림대구 22.5℃
  • 흐림울산 23.0℃
  • 광주 18.1℃
  • 구름많음부산 19.6℃
  • 흐림고창 15.5℃
  • 구름조금제주 19.3℃
  • 맑음강화 13.7℃
  • 흐림보은 14.3℃
  • 흐림금산 14.9℃
  • 구름많음강진군 18.5℃
  • 흐림경주시 22.1℃
  • 구름많음거제 18.6℃
기상청 제공

사회

박남춘시장 연두방문,‘민생 현장 속으로... 시민의 소리 듣는다’

-- 1.17.~2.27. 10개 군․구 찾아 지역현안사업 중심의 맞춤형 연두방문 추진 --

URL복사

[인천/이광일기자] 인천광역시는 군·구와 정책을 공유하고 균형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1월 17일부터 다음달 27일까지 10개 군·구를 찾아가는 현장 맞춤형 연두방문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올해 연두방문은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주민 설명회 형식의 시민이음대화를 생략하고, 지역현안사업 현장을 직접 찾아 생생한 지역주민의 소리를 듣고 함께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을 갖는다.
 
연두방문 첫 날인 17일, 박남춘 인천시장은 계양구청에서 주요현안에 대한 업무를 청취하고, 「작전문화공원 조성 및 소극장 건립」 현장과 「계양산업단지 조성」현장을 찾아 지역주민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했다. 박시장은 “두 사업은 주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반드시 필요한 사업인 만큼 시에서도 사업이 계획대로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2023년 하반기 준공예정인 작전문화공원 조성 및 소극장 건립사업은 지하1층, 지상3층, 연면적 2,971㎡ 규모로 300석의 공연장을 갖추게 되며, 도심 속 공원에 새로운 문화 기반을 마련해 시민들이 양질의 공연을 향유할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2024년 준공을 목표로 추진 중인 계양산업단지는 유해물질을 배출하지 않는 첨단산업과 청년들의 창업공간, 중소기업을 위한 연구개발시설을 유치할 계획으로 계양구의 재정자립도를 향상시키고,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박 시장은 “앞으로도 지역 균형발전을 위해 상대적으로 소외된 지역의 오래된 주민 숙원사업과 주민편의·복지·공공시설 등 시 지원이 필요한 사업을 중점 발굴해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해양경찰청, 해상화학사고 대응 법적기반 마련 추진
[한국방송/박병태기자] 해양경찰청(청장 정봉훈)은 “지난 24일 「(가칭)해상 화학물질 방제에 관한 법률」제정안 마련을 위한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용역은 해상화학사고 발생 시 국가 차원의 신속한 대응이 없을 경우 오염물질 유출과 함께 화재·폭발 등 2차 사고로 이어져 국가적 재난 사태로 확산될 수 있음에 착안해, 해양경찰청 소관 사무인 해상 화학물질 방제에 관한 사고 대비·대응 체계를 명확히 하고, 국가 대응 역량 강화를 위한 법적 기반을 마련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2019년 9월 28일 울산 동구 염포부두에 정박해 있던 케이먼 아일랜드 국적 화학제품을 운반하는 2만 5881T급 스톨트 그론랜드호에서 폭발음과 화재가 발생하였다. 스톨트 그론랜드호에는 14가지 화학제품 2만7천 톤이 실려 있어 진화작업에 며칠이 걸릴 수 있고, 폭발위험은 물론 독성이 강한 물질로 대형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상황이었다. 해양경찰청은 해상에서 화학방제함(대용량 소화포 탑재 및 소화약제 사용 가능) 등을 동원하여 선원 25명을 전원 구조하고, 18시간 만에 화재를 진압해 화학물질로 인한 추가 폭발·화재 등 국가적 재난 사태로의 확산을 막을 수 있었다. 최근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