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5 (토)

  • 구름많음동두천 -7.4℃
  • 구름많음강릉 0.1℃
  • 흐림서울 -3.9℃
  • 구름많음대전 -3.7℃
  • 구름많음대구 -3.7℃
  • 흐림울산 -1.8℃
  • 구름많음광주 -1.1℃
  • 구름많음부산 1.8℃
  • 흐림고창 -4.9℃
  • 흐림제주 3.7℃
  • 흐림강화 -6.6℃
  • 흐림보은 -7.7℃
  • 흐림금산 -6.0℃
  • 흐림강진군 -2.0℃
  • 구름많음경주시 -6.5℃
  • 구름조금거제 -1.6℃
기상청 제공

사회

경남지역 학교 밖 청소년 ‘검정고시 없이 중졸 학력 인정받다’

URL복사

[경남/김영곤기자] 올해 경상남도청소년지원재단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센터장 권혁도)는 의무교육단계 미취학학업중단학생 학습지원사업(이하 꿈이음)을 통해 중학교 졸업 학력인정 청소년 1명을 배출했다. 이는 2019년 사업을 시작한 이후로 세 번째 사례이다.

 

이번에 학력 인정을 받은 오모군(16)은 건강상 이유로 중학교 2학년 과정 중 학업을 중단했으나 미인가 대안학교에 진학 후 꿈이음교육과정에 참여하여 온라인 학습 2,652시간과 봉사활동 30시간을 이수함으로써 중학교 졸업 학력을 인정받았다. 이를 계기로 성취감을 느끼고 배움에 대한 자신감을 회복하여 고등학교 진학을 준비 중이다.

 

경상남도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는 경상남도교육청과 협력하여 검정고시에 응시하지 않고도 다양한 학습경험으로 학력인정의 기회를 제공하는 학습지원 시범사업 꿈이음을 운영하고 있다.

 

대상은 만 24세 이하 초중학교 미취학학업중단 학교 밖 청소년이라면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며 현재, 도내 학교 밖 청소년 중 147명의 청소년이 꿈이음학습자로 등록하여 학업을 지속하고 있다.

 

경상남도 출자출연기관인 경상남도청소년지원재단 산하의 경상남도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는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다양한 학습경험을 통해 사각지대 없는 배움을 지속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종합뉴스

더보기
여의도 면적 3배 군사보호구역 해제…재산권 행사 가능
[한국방송/김한규기자] 여의도 면적의 3.1배에 달하는 군사시설 보호구역 905만㎡가 해제돼 주민들의 재산권 행사가 가능해지게 됐다. 국방부는 14일 국방개혁 2.0의 ‘지역사회와 상생하는 군사시설 조성’ 추진계획에 따라 경기·강원·인천 등 군사시설이 밀집한 접경지역 위주로 이 같이 군사시설 보호구역을 해제한다고 밝혔다. 국방부는 지난해 12월 10일 국방부 차관이 주관하는 ‘군사기지 및 군사시설 보호 심의위원회’를 개최해 보호구역 905만㎡ 해제를 의결했다. 또, 보호구역 해제와 별도로 370만㎡의 통제보호구역을 제한보호구역으로 완화했다. 통제보호구역에서는 건축물 신축 등이 금지된 반면, 제한보호구역은 군과 협의를 하면 건축물 신축 등이 가능하다. 아울러, 군사작전의 원활한 수행을 위해 필요한 최소한의 범위 안에서 국가중요시설과 사격훈련장, 해군기지주변의 256만㎡의 보호구역을 새로 지정했고, 해상구역을 제외하고 육상지역은 울타리 내부만 지정해 주민에게 미치는 불편이나 재산권 행사 상 제약은 없다. 이번에 해제·변경·지정되는 보호구역은 ‘군사기지 및 군사시설보호법’(이하 ‘군사기지법’)에 따라 관할부대 심의 후 합참 건의→합참 심의 후 국방부 건의→ 국방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