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8 (화)

  • 구름많음동두천 -3.3℃
  • 맑음강릉 -0.2℃
  • 맑음서울 -3.0℃
  • 맑음대전 -1.1℃
  • 맑음대구 0.8℃
  • 맑음울산 0.3℃
  • 맑음광주 1.0℃
  • 맑음부산 1.8℃
  • 맑음고창 -1.4℃
  • 맑음제주 3.9℃
  • 맑음강화 -4.2℃
  • 맑음보은 -2.6℃
  • 맑음금산 -2.4℃
  • 맑음강진군 2.1℃
  • 맑음경주시 -0.6℃
  • 맑음거제 -0.5℃
기상청 제공

사회

개정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난방유 지원

에너지 취약계층 10가구에 난방유 지원 -

URL복사

[군산/김주창기자] 군산시 개정동은 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공위원장 강연숙)가 26일 관내 저소득 에너지 취약계층에 난방유(210만원 상당)를 지원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개정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특화사업인 동절기 사랑나눔사업의 일환으로 독거노인 및 장애인가구 등 취약계층 10가구를 선정하여 지원했다.

 

강연숙 민간위원장은 겨울을 맞아 저소득으로 난방에 어려움을 겪는 이웃들을 위해 난방등유를 지원하게 되었다며 조금이나마 난방비 부담을 덜어두고 따듯한 겨울을 나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배숙진 개정동장은 에너지 취약계층에 따듯한 겨울을 보낼 수 있게 지원해주신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 감사드린다며 동절기 어렵게 지내는 이웃이 없도록 사각지대 발굴 및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이번 지원은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기탁을 받아 진행하였으며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이 직접 대상 가구의 집을 방문해 난방을 확인하고 안부를 살폈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3차 국가해사안전기본계획 추진…‘해양사고·인명피해 30% 감축 목표’
[한국방송/박병태기자] 해양수산부는 18일 향후 5년간의 바다 안전에 관한 정책방향과 추진전략을 담은 ‘제3차 국가해사안전기본계획(’22~’26년)’을 발표했다고 밝혔다. 앞서 2011년 ‘해사안전법’ 제정에 따라 지난 10년간 시행된 1·2차 기본계획은 해사안전감독관제도 도입과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설립, 바다 내비게이션 서비스 시행 등 해사안전관리의 기반을 도입하고 체계를 갖추는데 기여했다. 해수부는 ‘국민이 안전하고 행복한 바다 실현’이라는 비전 아래 2026년까지 해양사고 및 인명피해를 2020년 대비 각 30% 감축하는 것을 목표로 이번 3차 계획을 마련, 향후 해사안전분야 전반에 대한 혁신을 선도해 나간다. 이번 3차 계획에는 ▲안전한 해양이용을 위한 제도기반 마련 ▲탈탄소·디지털화에 대응한 해사 신산업 선도 ▲공간중심의 해상교통 안전관리체계 구축 등 5대 추진전략과 67개 세부이행과제를 담았다. ◆안전한 해양이용 확보 위한 제도적 기반 마련 먼저, 안전정책·해상교통·선박항법 등 해사안전의 각 영역별 주요제도를 체계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현행 해사안전법 체계를 개편한다. 기본이념과 안전대책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일종의 기본법인 해사안전기본법과 수역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