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2 (월)

  • 구름조금동두천 3.1℃
  • 구름많음강릉 8.4℃
  • 맑음서울 4.0℃
  • 구름많음대전 6.2℃
  • 흐림대구 8.8℃
  • 흐림울산 9.8℃
  • 흐림광주 9.1℃
  • 흐림부산 10.8℃
  • 흐림고창 8.6℃
  • 흐림제주 11.1℃
  • 구름많음강화 3.2℃
  • 흐림보은 4.6℃
  • 흐림금산 5.2℃
  • 흐림강진군 9.7℃
  • 구름많음경주시 9.6℃
  • 흐림거제 10.7℃
기상청 제공

사회

서울시, 7년간 닫혔던 서울숲 승마경기장 14일부터 4일간만 임시개방

- 서울숲 확장 예정인 곳에 메밀밭을 임시 조성하여 친환경적으로 토양 개량 중
- 10월 14일~17일까지 뚝섬승마장 부지를 임시 개방하여 예약제로 관람 가능
- 서울숲 역사를 들어보고, 뚝섬승마장과 마사 관람, 메밀꽃다발 만들기까지 체험

URL복사

[서울/김은숙기자] 서울시는 201412월부터 폐쇄되어 이용하지 않고 있는 뚝섬승마장을 1014일부터 17일까지 임

시 개방한다.

 

뚝섬승마원은 195458일에 최초로 개장한 후 제주도 조랑말을 들여와 경마장으로 운영되었는데, 국마사회가 

19898월 과천으로 이전하며 그 기능이 축소되다 201412월부터 잠정 폐쇄되어 왔다.


코로나 일상시대에 시민들의 답답함을 역사적인 열린 공간에서 조금이라도 해소하여 줄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을 기대하고 있

.

 

공원의 특성을 살린 숲해설과 더불어, 서울숲과 서민들의 애환이 서린 뚝섬승마장의 흥미 있는 역사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는 점

이 눈길을 끈다.


뚝섬은 과거 조선 시대 왕의 사냥터로 이용되었는데 왕이 모습을 드러내면 그 상징인 독기(纛旗)를 벌판에 꽂았다는 데에서

(纛島)’라고도 불리웠던 곳이다.


1954년 신설동에서 뚝섬으로 경마장을 이전하면서, 전에 운용되던 마필들이 모두 징발되어 제주도산 조랑말로 대체하였

당시 배당률을 주판으로 계산하였으며, 경주 최고의 상은 쌀 한가마였다는 등 아련하고 재미있는 역사 이야기도 들려준다.

 

또한, 훈련장 트랙에 심어놓은 메밀꽃을 배경으로 도심속 아름다운 추억을 만들 수 있다.


척박한 땅을 개량하기 위한 풋거름으로 활용하기에 유용한 작물인 메밀을 트랙에 심어 시민들이 메밀 꽃밭을 배경으로

진도 찍고 메밀 꽃다발을 만들어 가지고 갈 수 있다.

 

이번 개방 행사는 서울숲과 승마 관련 전문가의 흥미로운 해설이 함께하며 행사에 참여하고 싶은 시민은 서울시공공서비스

예약시스템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성인 프로그램의 해설은 서울의 경마와 뚝섬승마원의 역사를 연구한 임석원 박사(대림대학교 강사), 조경·도시설계 전공 대학생 대

상으로는 서울숲을 설계한 안계동 소장(동심원조경기술사사무소) 등 대상별 각 분야 전문가들의 재미있는 설명을 들을 수 있다.


어린이 동반 가족을 위해서는 놀이활동가와 함께 뚝섬승마원에서 말달리기 등 공원놀이를 즐기고, 메밀꽃으로 야생화 꽃다발 만들기를 

체험할 수 있도록 준비되어 있다.


참가를 희망하는 시민은 사전예약사이트(https://yeyak.seoul.go.kr)에서 선착순으로 예약 가능하며 참가비는 프로그램별

로 상이하다.

 

유휴지로 남아있는 뚝섬승마원은 다양한 전문가와 시민들의 의견에 귀 기울인 후 서울시민을 위한 공간으로 재탄생될 예정이

.


서울시는 뚝섬승마훈련원 부지의 활용에 대해 전문가들의 자문과 다양한 시민의견을 반영하여 서울시민의 여가생활과 문화향유

의 장소로 활용할 계획이다,

 

서울시 박미애 동부공원녹지사업소장은 뚝섬경마장 토양을 개량하여 시민들을 위한 친환경 공간으로 돌려드리고, 서울숲

을 시민들이 고품질 문화를 향유할 수 있는 안전하고 쾌적한 공원으로 변모시킬 것이라며 시민들의 관심을 당부했다.

뚝섬 승마장 모습




<. 서울승마훈련원 건물>

<승마훈련원 내 마사동>



<승마훈련장 트랙>

<트랙을 갈아 메밀꽃 씨를 뿌려놓은 모습>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방통위, 찾아가는 섬마을 미디어교육 본격 재개
[한국방송/김명성기자]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한상혁, 이하 ‘방통위’)는 11월 22일(월)부터 25일(목)까지 미디어 나눔버스를 활용해 울릉고등학교를 시작으로 울릉도 소재 초중등학교와 지역 주민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다양한 미디어 교육과 체험을 진행한다. 미디어 나눔버스는 미디어 제작시설과 장비를 탑재한 이동형 스튜디오 차량으로, 2017년부터 지역 시청자미디어센터 방문이 어려운 노인·장애인과 도서산간 지역의 학생·주민 등을 대상으로 티브이(TV) 뉴스 및 라디오 콘텐츠 제작과 더빙·효과음 체험 등 다양한 미디어 경험 기회를 제공해왔다. 그동안 코로나19 상황으로 미디어 교육과 체험 기회가 제한되어 왔으나, 방통위는 단계적 일상회복에 따라 이번 울릉도에서의 미디어 나눔버스 운영을 신호탄으로 도서·산간지역까지 찾아가는 미디어교육을 본격 재개할 계획이다. 일주일간 울릉도의 초중등 학생들은 미디어 나눔버스를 활용해 학교 소식을 전하고 울릉도를 소개하는 콘텐츠를 제작해보는 체험을 하게 된다. 또한, 미취학 아동들을 위해 애니메이션 캐릭터와 교구를 활용한 놀이형 미디어교육도 실시한다. 학생뿐만 아니라 울릉도 주민을 위한 마을 미디어교육도 제공한다. 인터넷 라디오방송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