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2 (화)

  • 구름많음동두천 14.3℃
  • 흐림강릉 15.1℃
  • 흐림서울 16.0℃
  • 대전 16.3℃
  • 대구 15.7℃
  • 울산 16.4℃
  • 광주 16.8℃
  • 흐림부산 18.3℃
  • 구름많음고창 15.2℃
  • 제주 22.8℃
  • 구름조금강화 15.5℃
  • 구름많음보은 15.3℃
  • 구름많음금산 15.4℃
  • 맑음강진군 18.4℃
  • 구름조금경주시 15.4℃
  • 흐림거제 18.1℃
기상청 제공

기후변화

윤화섭 안산시장, 기후위기 대응·에너지전환 지방정부협의회서 협력방안 논의

URL복사
[안산/이명찬기자] 윤 시장“탄소중립·기후위기 대응은 더 미룰 수 없는 과제…국가감축 목표 실현을 위해 지자체 예산 지원 절실”

윤화섭 안산시장은 30일 온라인 화상회의로 진행된 ‘기후위기 대응·에너지전환 지방정부협의회 2021년 제2차 임시회의’에 참석해 회원도시와 탄소중립과 기후위기 대응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는 회장도시인 이재준 고양시장 등 기후위기 대응·에너지전환 지방중부협의회 가입도시 단체장 15명이 참석했다.

이번 회의는 이달 5일 대통령직속 ‘2050 탄소중립위원회’가 탄소중립 시나리오 초안을 발표함에 따라 회원도시 의견을 수렴하고 대응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들은 탄소중립과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지자체 역할에 공감대를 형성하고 지자체의 이행 역량강화를 위한 방안을 논의했다.

윤화섭 시장은 “탄소중립은 지속가능한 환경을 위해 더 미룰 수 없는 시급한 과제”라며 “국가감축목표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지자체의 역할이 중요하고, 이를 위해 국가의 예산지원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회원도시의 적극적인 관심을 당부했다.

한편 ‘기후위기 대응·에너지전환 지방정부협의회’는 전국 42개의 기초지자체가 회원도시로 참여하고 있으며, 안산시는 부회장 도시로서 책임 있는 기후행동을 실천하는 선도적 도시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