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26 (목)

  • 구름많음동두천 26.7℃
  • 흐림강릉 25.8℃
  • 흐림서울 27.7℃
  • 흐림대전 28.7℃
  • 구름조금대구 33.6℃
  • 구름조금울산 31.6℃
  • 구름많음광주 30.0℃
  • 구름조금부산 29.2℃
  • 흐림고창 31.2℃
  • 구름많음제주 28.5℃
  • 흐림강화 27.2℃
  • 흐림보은 27.9℃
  • 흐림금산 29.1℃
  • 구름많음강진군 30.7℃
  • 구름많음경주시 33.0℃
  • 구름많음거제 29.1℃
기상청 제공

사회

안산시 “어르신들 경로당에서 무더위 피하세요”

경로당, 코로나19로 제한 운영에도 무더위 쉼터로 제 역할
윤화섭 시장 “어르신들 별 탈 없이 지내도록 최선 다할 것”

URL복사
[안산/이명찬기자]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코로나19 사태를 고려해 제한적으로 운영 중인 관내 경로당이 어르신들을 위한 무더위 쉼터로 제 역할을 하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7개월여 동안 운영을 중단한 관내 경로당 253곳은 올 6월4일부터 다시 문을 열었다.

안산시는 코로나19 노인여가복지시설 대응지침에 따라 백신접종완료자만 경로당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하고, 이용시간을 오후 1~5시로 제한, 이용 인원도 축소해 운영하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시는 올 7~8월 냉방비를 지원해 연일 지속되는 폭염으로부터 어르신들이 전기요금에 구애받지 않고 시원하게 이용토록 조치했다.

중앙동 소재 경로당을 이용하는 한 어르신은 “올 여름 유난히 무더위가 심하고, 코로나19 확산으로 갈 때가 마땅치 않은데, 경로당을 시원하게 개방해놔 그나마 다행이다”라고 말하며 시의 무더위 쉼터 운영 결정에 환영의 뜻을 전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무더위 쉼터 외에도 어르신들을 위해 재난도우미 등을 운영해 무더위에 취약한 어르신들이 별 탈 없이 지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카메라 촬영·2차 가해 등 공무원 성 비위 징계 강화
[한국방송/김국현기자] 카메라 촬영·유포 및 성비위 2차 가해 등에 대한 공무원 징계기준이 새롭게 마련된다. 공무원이 직무상 비밀, 미공개 정보를 이용해 재물·재산상 이익을 취득하면 경미한 경우라도 중징계 할 수 있다. 인사혁신처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공무원 징계령 시행규칙(총리령)’을 오는 27일 공포·시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에 시행되는 시행규칙의 주요 내용에 따르면 먼저, 성 관련 비위 징계기준이 보다 구체화·세분화되고 최소 징계양정 기준도 무거워진다. 최근 증가하고 있는 카메라 촬영·유포, 통신매체 이용 음란행위, 공연음란 행위가 성폭력 비위유형으로 별도 신설되고 최소 징계양정 기준도 ‘견책’에서 ‘감봉’으로 강화된다. 또한, 미성년자·장애인 대상 성폭력 비위행위에 대한 최소 징계양정 기준이 ‘정직’에서 ‘강등’으로 높아진다. 이에 더해, 징계위원회가 성폭력 및 성희롱 사건을 심의할 때 비위 정도 및 고의성 판단에 활용할 수 있도록 ‘국가공무원 복무·징계 관련 예규’ 개정을 통해 ‘참고 요소 및 사례’도 제시한다. 이를 통해 최근 다양하고 복잡한 양태로 발생하는 성비위에 엄정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성 관련 비위 피해자, 신고자 등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