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05 (월)

  • -동두천 18.5℃
  • -강릉 15.3℃
  • 맑음서울 17.9℃
  • 맑음대전 16.8℃
  • 맑음대구 15.6℃
  • 맑음울산 14.1℃
  • 맑음광주 17.8℃
  • 맑음부산 16.4℃
  • 맑음고창 16.4℃
  • 맑음제주 13.8℃
  • 맑음강화 15.4℃
  • -보은 16.2℃
  • -금산 15.7℃
  • -강진군 16.6℃
  • -경주시 13.5℃
  • -거제 15.7℃
기상청 제공

피플

박헌규 김포시 교통건설국장, 주요 도로사업 현장행정

URL복사

18일 [김포/김국현기자] 박헌규 김포시 교통건설국장이 행정안전부 특수상황지역 개발사업으로 선정되어 기본 및 실시설계 추진 중인 주요 도로사업 현장을 직접 방문하여 현장행정을 실시하였다.

 

특수상황지역 개발사업은 남북분단 및 지리적 여건으로 지역발전에 소외된 접경지역의 발전을 도모하기 위하여 추진하는 사업으로, 도로개설 부문에서는 평화로 개설사업, 애기봉 ~ 태산패밀리파크간 경관도로 개설사업이 선정되어 왕복 2차선 도로 개설을 위해 현재 설계 추진 중이다.

 

평화로 개설사업은 한강하구·문수산 등 천혜의 관광자원과 연계한 도로개설을 추진함으로써 낙후되어 있던 접경지역의 교통 불편을 해소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의 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사업이다.

 

애기봉 ~ 태산패밀리파크간 경관도로 개설사업 애기봉 평화생태공원의 접근성을 향상시키고 낙후되어 있던 접경지역의 교통 불편을 해소하여 지역 균형발전 도모하기 위해 추진되고 있다.

 

박헌규 김포시청 교통건설국장은 도로개설로 인해 북부권 접경지역의 주민들의 교통 불편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관광자원과 연계되는 도로 개설사업 적기 추진되어 지역 균형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힘써 달라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서비스 지원대상 확대…연간 16만명 지원
[한국방송/윤화기자] 오는 5월 22일부터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서비스 지원대상이 기준 중위소득 120%에서 150% 이하로 확대되어 산모 2만여 명이 추가로 혜택을 받게 된다. 보건복지부는 출산가정에 건강관리사가 방문해 산모의 건강관리와 신생아의 양육을 지원하는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서비스의 기준을 넓혀 연간 16만여 명이 지원받을 수 있게 된다고 밝혔다.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서비스는 2006년에 제도를 도입해 전국가구 월평균 소득 50% 이하로 시작한 이래, 2020년부터는 기준중위소득 120% 이하로 확대되었다. 그리고 올해 5월부터는 출산가정의 경제적 부담 완화 등 출산 지원 강화를 위해 지원대상을 150% 이하로 확대하게 된 것이다. 이에 따라 출산가정에 건강관리사를 파견해 산모의 산후 회복과 신생아의 양육을 지원하고 출산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경감함은 물론 산모·신생아 건강관리사 양성을 통해 사회적 일자리도 창출하게 된다. 그리고 산모에게는 영양관리와 체조지원 등 건강관리를, 신생아는 목욕과 수유지원 등의 건강관리를 받을 수 있고, 산모의 식사준비와 산모·신생아 세탁물 관리 및 청소 등도 지원받는다. 이에 서비스를 제공받고자 하는 산모는 출산 예정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