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3 (토)

  • 구름많음동두천 6.6℃
  • 흐림강릉 3.1℃
  • 흐림서울 9.4℃
  • 흐림대전 10.3℃
  • 흐림대구 8.8℃
  • 울산 10.4℃
  • 광주 9.6℃
  • 흐림부산 10.5℃
  • 흐림고창 9.1℃
  • 제주 12.5℃
  • 구름많음강화 7.4℃
  • 흐림보은 8.7℃
  • 흐림금산 9.8℃
  • 흐림강진군 10.1℃
  • 흐림경주시 8.7℃
  • 흐림거제 11.4℃
기상청 제공

사회

쓰레기 무단투기 예방 및 도시미관 개선을 위한 화단 조성

[중앙동] 쓰레기 상습투기지역 화단조성으로 일석이조 효과

URL복사

[경산/김근해기자] 경산시 중앙동(동장 안병숙) 최근 쓰레기 상습투기로 미관을 해쳤던 도로변이 화단으로 탈바꿈됐다.

 

중앙동은 ‘코로나19극복 희망일자리사업 일환으로 겨울에도 봄꽃처럼 따스한 기운을 느낄  있도록 여러 식물을 식재해 오고 있으며, 특히 쓰레기 상습 불법투기로 몸살을 앓아왔던 해당 장소를 아름다운 꽃배추 화단으로 탈바꿈시켜 몰래 쓰레기를 버리는 사람들이 양심의 가책을 느끼도록  불법행위 근절에도 도움이  것으로 예상된다.


중앙동은 향후 참여와 봉사를 희망하는 단체와 함께  식재와 물주기 등으로 화단을 관리하고 쓰레기 무단투기 예방을 위한 자율 정화활동도 병행하는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동네 환경정비에 참여토록  아름답고 깨끗한 동네를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안병숙 중앙동장은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공한지  취약지역 등을 관리하여 아름답게 조성해 쓰레기 불법투기도 예방하고 코로나19 지친 지역민들의 마음에 잠시나마 위로가   있는 환경이 만들어질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문재인 대통령, ‘알바라도’ 코스타리카 대통령과 전화 통화 관련 서면브리핑
[한국방송/문종덕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2일 오전 11시부터 30분간 ‘까를로스 알바라도 께사다’ 코스타리카 대통령과 올해 첫 정상 통화를 했습니다. 이번 통화는 코로나 대응 공조, 그린 뉴딜 등의 경제 협력 논의를 위해 코스타리카 측이 제안해 이뤄졌습니다. 알바라도 대통령은 통화에서 지난 2005년 당시 노무현 대통령의 코스타리카 방문을 언급했습니다. 알바라도 대통령은 “노무현 前 대통령이 코스타리카를 다녀간 대한민국의 마지막 대통령이었다”면서 “문 대통령께서 코스타리카를 방문해 주시면 감사하겠다”고 했습니다. 알바라도 대통령은 “코스타리카 정부는 문 대통령의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를 지속적으로 지지해왔다”고도 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노무현 前 대통령을 기억해 주셔서 특별히 감사드린다”고 답례했습니다. 그러면서 코스타리카가 올해 독립 200주년을 맞은 것과 OECD에 세계에서 38번째로 가입하게 된 것을 축하했습니다. “대통령께서 한국을 코로나 방역 모범국가로 평가하고, ‘코스타리카가 미주의 한국이 되길 바란다’고 말씀하신 것에 감사드린다”고도 했습니다. 알바라도 대통령은 지난해 5월 국정연설에서 한국의 코로나 대응, 과학기술 분야 혁신 등을 높이 평가하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