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4 (화)

  • 맑음동두천 -1.2℃
  • 맑음강릉 4.4℃
  • 맑음서울 2.1℃
  • 구름많음대전 3.4℃
  • 맑음대구 5.2℃
  • 구름조금울산 7.4℃
  • 흐림광주 5.8℃
  • 맑음부산 8.9℃
  • 흐림고창 3.8℃
  • 구름많음제주 10.0℃
  • 구름많음강화 -0.1℃
  • 구름많음보은 0.2℃
  • 구름많음금산 1.5℃
  • 흐림강진군 7.0℃
  • 구름조금경주시 4.7℃
  • 구름조금거제 6.1℃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해양경찰청, 해양 오염 사고 응급조치 위해 이렇게 해주세요!

선박 사고로 인한 해양오염 예방 위해 응급조치법 쉽게 설명 -

URL복사

[한국방송/박기문기자] 해양경찰청(청장 김홍희)은 바다에서 충돌·좌초·침몰과 같은 선박 사고 시 발생할 수 있는 기름 유출 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응급조치 안내 자료를 제작, 선박 종사자를 대상으로 배포한다고 20일 밝혔다.

지난 3년 통계에 따르면, 바다에서 선박 사고가 기름 유출 등 해양 오염으로 확산된 사건은 259건에 이른다.

특히, 2007년 12월 태안 만리포 인근 해상에서 정박 중이던 유조선 허베이스피리트호에 다른 선박이 충돌하면서 원유 12,547톤이 해상 유출돼 광범위한 해양 및 해안이 기름으로 오염되는 사고가 있었다.

사고 초기, 유조선 측에서 기름 유출 방지를 위한 적절한 조치를 취하지 않아 기름오염 피해가 확산됐고, 이에 대한 책임으로 선장과 항해사는 법정 구속 되는 등 형사처벌을 받았다.

이와 같이 해양사고로 선박 연료 등 오염물질이 해상에 유출되면 어장이나 양식장 파괴, 환경오염, 항만 운영 정지 등으로 인한 심각한 사회·경제적 피해가 발생한다.

그만큼 선박 사고가 발생하면 해양오염 발생에 대비한 신속한 초동조치가 매우 중요하다.

이에, 해양경찰청은 선박 사고 발생 가능성이 높은 겨울철에 대비해, 해양오염 사고 응급조치 홍보물을 제작했다.

주요 내용은 사고 시 선박에서 자체적으로 수행할 수 있는 ▲ 기름 유출이 가능한 배관 차단 ▲ 기름 유출을 줄이는 운항 방법 ▲ 사고 발생 시 선박 내 실려 있는 기름을 다른 안전한 공간으로 옮겨 싣는 방법 등이다.

이 자료는 해운선사 등을 통해 선박 종사자에게 배부할 예정이며, 해양경찰청 누리집(www.kcg.go.kr)에서 무료로 받을 수 있다.

해양경찰청 관계자는 “선박 사고는 2차 사고로 이어지기 쉽고 그중에서도 해양오염의 경우는 여러 사회·경제적 피해가 커 신속히 예방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이번 안내 자료는 그림과 사고 사례를 들어 선원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고 사고 경각심을 갖도록 구성해 사고 예방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전북 새만금 그린뉴딜 중심지로…개발사업 박차
[한국방송/김한규기자] 정부가 새만금을 2050년까지 그린뉴딜과 신산업 중심지로 변모시킨다는 목표를 세우고 개발 사업에 박차를 가한다. 정부는 24일 전북 군산 새만금컨벤션센터에서 정세균 국무총리 주재로 제24차 새만금위원회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을 포함한 2단계 새만금 기본계획 수립 방향 등을 논의했다. 24일 전북 군산 새만금컨벤션센터에서 정세균 국무총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24차 새만금위원회가 열렸다.새만금개발청은 올해 새만금사업 1단계가 완료됨에 따라 그간의 사업성과를 평가하고 새만금사업 공공주도 매립 전환 및 새만금개발공사 설립 등 사회·경제적 여건 변화를 반영해 2단계 사업의 구체적인 방향을 제시했다. 이에 따라 새만금의 역할을 ‘그린뉴딜과 신산업 중심지’로 재정립하고 개발 목표를 청정에너지 허브, 그린산업 거점, 경제특구, 생태관광중심지 및 명품 수변도시 등 핵심사업 중심으로 변경할 계획이다. 또 기본계획을 최소한의 개발방향만 제시한 청사진에서 2050년 사업완료를 목표로 ‘단계적 용지개발 로드맵을 제시하는 실행계획’으로 전환하고 그린수소 복합단지, 항만경제특구, 신기술 실증단지 및 복합관광단지 등 향후 10년간의 사업모델을 구체적으로 제시하기로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