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7 (금)

  • 구름많음동두천 0.7℃
  • 구름조금강릉 6.1℃
  • 구름많음서울 5.0℃
  • 구름많음대전 6.2℃
  • 흐림대구 8.7℃
  • 흐림울산 8.9℃
  • 흐림광주 8.2℃
  • 구름많음부산 9.7℃
  • 흐림고창 5.2℃
  • 흐림제주 11.8℃
  • 흐림강화 2.9℃
  • 흐림보은 2.6℃
  • 흐림금산 4.6℃
  • 흐림강진군 9.0℃
  • 구름많음경주시 7.1℃
  • 구름조금거제 7.3℃
기상청 제공

사회

예산경찰서, 보이스피싱 막은 편의점주에 감사장

-피해자에게 경찰 신고 권유해 사기 피해 막아-

URL복사

[한국방송/박기문기자]

예산경찰서(총경 서기용)20201027일 관내 편의점 직원의 발 빠른 대처와 순간적인 기

지를 발휘해 60대 남성의 보이스피싱 피해를 막아준 것과 관련, 해당 편의점을 직접 방문해

점주 전모씨에게 감사장을 수여하고 격려했다.


경찰에 따르면 보이스피싱 사기단 일당은 피해 신고 여성에게 딸을 사칭하며 급한 일이 있으

니 기프트카드 15만원권 10매를 보내라는 내용의 문자를 지난 2712시경부터 수차례

발송했다.


이후 피해 여성은 기프트카드 구매를 위해 광시리 소재 편의점을 찾아가 구매를

문의하자, 이를 이상하게 여긴 점주 전모씨가 보이스피싱 예방 전단지 내용을 설명한 후 가까

운 파출소에 신고할 것을 권유해 재산피해의 위기에서 벗어날 수 있었다.


예산경찰은 관내에서 보이스피싱 범죄 시도가 빈발함에 따라 관내 금융기관, 노인정, 편의점을 상

대로 전단지 배포 등 홍보 및 계도 활동을 활발히 전개하고 있다. 예산 경찰과 지역사회 전체가 보이

스피싱 범죄에 대한 경각심을 유지해온 결과, 이번 사례와 같은 사기행각을 미연에 차단할 수 있

었다.


서기용 예산경찰서장은 이번 사례는 경찰의 선제적 예방 홍보 활동과 지역 주민들이 내 일처

럼 동참하여 협조해 준 덕분에 선의의 재산피해를 사전에 방지할 수 있었다예산경찰서 전

직원과 예산주민들이 합심하여 보이스피싱 범죄가 한 건도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밝혔다.




종합뉴스

더보기
전국택배연대노조, 국민권익위 찾아 “우체국택배 근로환경 개선해 달라” 민원 신청
[한국방송/문종덕기자] 전국택배연대노동조합(이하 택배연대) 김태완 위원장과 윤중현 우체국본부장 등 집행부는 “열악한 우체국택배 근로환경을 개선해 달라”며 26일 오후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전현희, 이하 국민권익위)에 고충민원을 제기했다. 택배연대는 그동안 우정사업본부와 우체국물류지원단에 지속적으로 개선을 요청해 왔던 혹서기 혹한기 분류작업장 냉난방, 최소한의 휴게공간 제공 등 기본적이고도 시급한 사항들을 요청했다. 이어 개괄적인 민원 내용을 들어보고 이에 대한 택배연대의 의견을 수렴하는 자리도 마련됐다. 이 자리에서 택배연대는 열악한 근무환경이 개선될 수 있도록 국민권익위가 소명의식을 갖고 적극적으로 나서 달라고 요청했다. 이에 권근상 정부합동민원센터장은 “서로간의 입장과 사정이 있기 때문에 만족할 만한 결과물을 장담하기 어렵지만, 택배기사들의 근로환경이 조금이라도 좋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전현희 위원장은 “택배현장의 열악한 근로환경과 아직까지도 지속되고 있는 불합리한 관행들이 안타깝다”면서, “정부가 우체국택배를 운영하고 있는 만큼 업계의 모범사례가 될 수 있도록 우선 해결 가능한 것부터 최대한 신속하게 당사자 간 합의를 도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