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8 (금)

  • 구름많음동두천 15.6℃
  • 흐림강릉 19.4℃
  • 구름많음서울 18.6℃
  • 박무대전 19.1℃
  • 대구 18.4℃
  • 울산 17.5℃
  • 광주 18.0℃
  • 부산 18.2℃
  • 흐림고창 18.3℃
  • 제주 18.6℃
  • 맑음강화 17.5℃
  • 흐림보은 16.3℃
  • 흐림금산 17.4℃
  • 흐림강진군 17.1℃
  • 흐림경주시 17.4℃
  • 흐림거제 16.9℃
기상청 제공

뉴스

서울시, 지자체 최초 `화상회의 전용 스튜디오` 설치…연말까지 47개 행사

- 시민청 태평홀에 대형화면과 최첨단 음향‧조명‧중계시스템 갖춘 「서울온」 설치
- 19일 첫 행사…연말까지 국제회의, 박람회, 토론회, 문화공연 등 47개 행사 계속
- 코로나19로 불투명 사업‧행사 정상 추진하고 포스트코로나 디지털행정혁신 선도
- 연말까지 시범운영 후 내년 DDP에 상설 설치‧운영하고 민간기업 등에도 개방

URL복사
[서울/김명성기자] 서울시가 대면 접촉이 최소화된 코로나 시대, 국제회의를 비롯해 각종 언택트 행사가 가능한 화상회의 스튜디오 「)」(가로 12mX세로 7m)을 시민청 지하 태평홀에 설치‧운영한다.  

 

 자치단체 청사에 일회성 행사가 아닌 상시 행사개최가 가능한 전용 스튜디오를 설치‧운영하는 것은 서울시가 최초다. 19일(토) ‘2020 시민이 만드는 평화통일 사회적 대화’를 시작으로 연말까지 컨퍼런스, 콘서트, 토론회, 전시회 등 총 47개 행사가 거의 매일 열린다.  

 

 시는 코로나19로 개최가 불투명해진 하반기 각종 행사를 비대면 방식으로 전환해 방역지침을 준수하면서도 사업‧행사를 정상 추진하고, 시민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한다는 계획이다. 전용 인프라를 활용해 예산절감 효과도 거둘 수 있다.  

 

 서울시는 앞서 지난 6월 「CAC 글로벌 서밋 2020」을 무관중‧언택트 방식으로 성공 개최해 국내외 도시‧기관의 주목을 받은데 이어, 이번 상설 전용공간 도입을 통해 포스트코로나 시대 디지털 행정 혁신을 선도해나간다는 목표다.  

 

※ '20년 하반기 「서울온」 개최 주요행사 

연번

행사명

행사기간

행사개요

1

2020 시민이 만드는 평화통일 사회적 대화

9.19/20/26

10.9~11

각 지역별 토론회 장소에서 시민참여단 및 학생, 교사 참석

통일정책 등에 대한 숙의토론을 통해 서울시 평화통일 관련 정책추진 기반조성

2

스마트시티 리더스 세미나 컨퍼런스

9.22~23

스마트시티 서울의 우수성을 알리고, 해외도시의 스마트시티 구축 사례 공유 및 토론을 위한 담론의 장 마련

3

싱가포르 정보통신전시회 온라인 서울관 운영

9.29

아시아 최대 IT 분야 전시회인 싱가포르 정보통신전 온라인 행사에 가상 서울관을 운영

서울 스타트업 20개사 전시 및 실시간 상담 지원

투자유치 및 동남아 진출 도모

4

서울 의료관광 국제포럼

11.10

온라인 트래블마트(B2B 비즈니스 미팅), 의료관광 국제포럼, 의료관광설명회

코로나19 장기화 속에서 의료관광업계 비즈니스 네트워크 유지 및 비즈니스 기회 제공을 통해 포스트 코로나 의료관광 수요 회복 적극 대응

5

시민참여예산제 발전방안 토론회

12.2

민참여예산제 발전방안 마련을 위한 토론회

6

문화로 토닥토닥, 찾아가는 공연

10.18 / 11.22/12.13

코로나로 힘든 시기를 겪는 시민들의 사연을 받아 온라인 콘서트 진행(랜선 콘서트)

 

서울시는 서울온을 12월까지 시민청에서 시범운영하고, 내년에는 DDP(동대문디자인플라자) 내에 본격 설치‧운영해 서울시뿐 아니라 민간 기업 등도 이용할 수 있도록 개방한다는 계획이다.  

 

 19일 시범 운영을 시작하는 「서울온」은 시민청 태평홀(348.06㎡) 내부에 가로 12m×세로 7m 규모의 반원(타원)형 구조로 설치된다.

 

 시는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와 방역 차원에서 2월24일부터 임시휴관에 들어간 시민청 태평홀 공간에 설치해 공간 활용도를 극대화했다.

 


▲ 서울온(무대쪽)

▲ 서울온

▲ 서울온(위에서 본 모습)

  

 전체 벽면과 바닥에 대형 LED 스크린(가로 33m×높이 5m)과 최첨단 조명·음향 시스템, 중계 시스템을 갖춘 방송 스튜디오 형태로 설치해 시설 활용도를 높였다.  

  

화상회의 스튜디오(   ) 현황

   위 치 : 시민청 태평홀(서울시청 지하2, 면적 348.06)

   운영기간 : 2020.9.19~12.31.

   주요장비 : 대형 LED 스크린, 음향 및 조명 시스템, 화상회의 프로그램 지원 등

LED 설치 규모 : 벽면 - 가로 33m×높이 5m / 바닥 - 가로 6m×세로 3m


 「서울온()」이라는 이름과 BI는 행사는 비대면으로 진행되지만 마음과 진정성은 연결(ON)되어 있다는 의미를 담아 정했다. 

 

 박진영 서울시 시민소통기획관은 “비 대면이 뉴 노멀이 된 코로나 시대를 맞아 행정도 이전과는 전혀 다른 도전에 직면했다. 이러한 시대 변화에 따라 시민과의 소통역시 이전과는 달라질 수밖에 없다. 서울시도 새로운 방식을 다양하게 고민하고 있다.”며 “서울시는 이번 화상회의 스튜디오 「서울온」 운영을 통해 코로나19로 개최가 불투명했던 각종 행사를 비대면으로 개최하고, 포스트코로나 시대 디지털 행정으로의 대전환을 선도해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종합뉴스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