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3 (월)

  • 흐림동두천 24.5℃
  • 흐림강릉 27.8℃
  • 서울 24.5℃
  • 흐림대전 25.2℃
  • 구름많음대구 29.9℃
  • 흐림울산 28.4℃
  • 흐림광주 28.2℃
  • 흐림부산 26.7℃
  • 흐림고창 28.2℃
  • 구름많음제주 29.3℃
  • 흐림강화 24.3℃
  • 흐림보은 23.5℃
  • 흐림금산 27.7℃
  • 구름많음강진군 28.0℃
  • 흐림경주시 28.3℃
  • 흐림거제 26.6℃
기상청 제공

경제

해수부, 300억원 규모 첫 수산벤처창업펀드 결성

수산 벤처기업·신기술 활용기업 등에 집중 투자

[한국방송/이광일기자] 해양수산부는 300억 규모의 첫 수산분야 벤처창업펀드가 결성돼 본격적으로 투자를 시작한다고 29일 밝혔다.

농림수산식품투자조합 등록을 마친 ‘BNK 수산투자조합 제1호’와 ‘가이아 벤처창업투자조합 1호’가 그 주인공이다. 각 150억원 규모로 펀드를 조성했다. 

이는 수산분야에서는 처음으로 결성된 벤처창업펀드로 해당 분야 신규기업을 발굴·육성하고 창업을 활성화하는데 특화돼 있다.

해수부는 융자·보조 등 정부 의존적인 보조금을 탈피, 민·관 합작투자로 수산기업을 육성하기 위해 지난 2010년부터 수산모태펀드를 운영해왔다.

지난해까지 정부의 수산모태펀드와 민간 투자자가 합동으로 출자해 결성한 수산펀드는 11개로 총 1820억원 규모이다. 이를 통해 올 6월까지 총 872억원을 수산기업에 투자한 바 있다.

다만, 그동안 조성된 수산일반펀드의 투자대상이 수산분야 전체 기업인 것과 달리 이번에 결성된 수산벤처창업펀드의 투자대상은 창업 초기기업, 신기술 활용기업 등이다.

해수부는 수산벤처창업펀드를 통해 앞으로 약 8년간 수산 유망기업에 대한 투자와 회수를 진행할 예정이다.

수산벤처창업펀드를 비롯한 수산펀드 투자유치를 원하는 기업은 농업정책보험금융원 누리집(www.apfs.kr)에서 신청하면 된다.

아울러 해수부는 사업계획서 고도화 등을 지원해 투자유치 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투자유치 컨설팅 지원사업도 진행한다. 사업을 통해 운용사 대상 사업설명회의 기회도 제공할 방침이다.

이경규 해수부 수산정책관은 “수산업이 미래 성장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서는 초기기업 육성을 통한 성장동력 발굴이 중요하기 때문에 수산벤처창업펀드가 수산업 성장에 큰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유망한 수산기업이 더 많은 투자기회를 얻게 될 수 있도록 수산벤처창업펀드를 원활하게 운영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문의: 해양수산부 수산정책과 044-200-5428


배너

종합뉴스

더보기
서울광진의류협회 등 5곳 ‘소공인특화지원센터’ 선정
[한국방송/문종덕기자] 중소벤처기업부는 10인 미만 소규모 제조업체인 소공인의 혁신성장 지원을 위해 운영 중인 ‘소공인특화지원센터’의 운영기관을 5곳 신규 선정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운영기관은 서울광진의류협회(서울 광진), 한국안광학산업진흥원(대구 북구), 경기대진테크노파크(경기 포천), 안양창조산업진흥원(경기 안양), 목포대학교산학협력단(전남 무안) 등 5곳이다. 신규로 선정된 특화지원센터는 소공인의 디지털역량·기술·경영 교육, 컨설팅, 업종 특화지원사업 등 지역과 업종별로 다양한 소공인 지원사업을 운영하게 된다. 서울광진의류협회(서울 광진구)는 의류봉제업체(400개사)가 밀집된 곳에서 디자이너와 소공인 간 협업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네트워크 구축, 일감의 공동 수·발주를 위한 온라인 플랫폼 구축 등을 지원한다. 한국안광학산업진흥원(대구 북구)은 안경산업특구지역 내 소공인(227개사)에게 안경 제조 산업 트렌드 등을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제공한다. 또 운영기관 직원 1인당 소공인 8개사 이상 전담해 밀착 관리하는 소공인 지원 전담제도를 운영하는 등 집적지 소공인과 긴밀한 소통체계를 구축한다. 경기대진테크노파크(경기 포천)는 집적지 내 가구 소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