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8 (목)

  • 맑음동두천 0.4℃
  • 맑음강릉 8.3℃
  • 맑음서울 3.1℃
  • 박무대전 4.1℃
  • 박무대구 6.1℃
  • 구름많음울산 6.6℃
  • 연무광주 4.5℃
  • 구름조금부산 7.7℃
  • 구름많음고창 4.3℃
  • 흐림제주 9.8℃
  • 맑음강화 2.3℃
  • 구름조금보은 3.3℃
  • 맑음금산 0.6℃
  • 구름조금강진군 4.6℃
  • 흐림경주시 3.6℃
  • 구름많음거제 7.2℃
기상청 제공

자연생태

전체기사 보기

큰기러기, 쇠기러기 식별하는 유전자 표지 최초 개발

조류인플루엔자(AI) 바이러스 검출 조사 및 생태연구에 활용 기대 -

[한국방송/박병태기자] 환경부 소속 국립생물자원관(관장 서민환)은 일반적인 종식별 유전자*로 구분하기 힘든 큰기러기와 쇠기러기를 식별할 수 있는 유전자 표지를 최초로 개발했다고 밝혔다. * 종을 구분할 수 있는 유전자로, 동물의 경우 일반적으로 미토콘드리아 씨오원(COI) 유전자를 사용함 큰기러기와 쇠기러기는 겨울철 우리나라에 가장 많은 수가 도래*하는 기러기류로 일반적으로 내륙습지 및 농경지 일대에 두 종이 무리를 지어 겨울을 보낸다. * ‘22년 11월 전국 200개 지역 겨울철새 서식현황 조사 결과, 전체 기러기류는 51만 1,086개체가 확인되었으며, 이 중 큰기러기 22만 7,439개체, 쇠기러기 28만 3,612개체로 전체 기러기류의 99.9%를 차지 ▲ 큰기러기 ▲ 쇠기러기 큰기러기와 쇠기러기는 외부 형태로 구분이 쉬우나, 유전자로 종을 구분하기 위해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미토콘드리아 씨오원(COI) 유전자는 종 간의 차이가 거의 없어 야외에서 수집된 기러기류 분변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HPAI)가 검출되었을 때 정확히 어느 종에서 검출되었는지 구분할 수 없었다. 이에 국립생물자원관 연구진은 2019년부터 최근까지 조류의 유전체 연구를 통해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윤석열 대통령, 중장 보직 신고자 18명에 삼정검 수치 수여
[한국방송/최동민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12월 7일 오전 10시 용산 대통령실에서 김계환 신임 해병대사령관 등 중장 18명으로부터 보직 신고를 받고 삼정검에 수치를 수여했습니다. 삼정검은 준장 진급자에게 수여되는 검으로 호국·통일·번영의 의미를 담고 있으며, 이후 중장 이상 진급자에게는 삼정검을 부여받은 이의 보직과 계급, 이름 그리고 대통령 이름이 새겨진 수치(끈으로 된 깃발)를 수여하고 있습니다. 윤 대통령은 새 정부 들어 세 번째 진행되는 이번 수여식*에서 우리 군을 이끌어 나갈 막중한 임무를 수행하게 된 이들을 직접 격려하고 빈틈없는 군사대비태세 유지를 당부했습니다. *1차 수여식(`22.5.27. 신임 육군참모총장 등 6명), 2차 수여식(`22.7.5. 신임 합동참모의장) 또한, 최근 북한이 전례 없는 핵 위협과 미사일 도발을 자행하여 우리 안보가 엄중한 상황에 직면해 있다며, 실전적 교육훈련을 통해 북한이 도발한다면 단호히 대응할 것을 주문함과 동시에 국군 장병들의 희생과 헌신에 대한 감사와 우리 군에 대한 무한한 신뢰를 표하며 행사를 마무리했습니다. 이날 수여식에는 국방부 장관, 합참의장, 대통령실에서는 비서실장, 국가안보실장, 국가안보실 2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