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7 (월)

  • 구름조금동두천 18.9℃
  • 구름조금강릉 20.8℃
  • 흐림서울 20.0℃
  • 구름조금대전 20.9℃
  • 구름조금대구 23.1℃
  • 구름많음울산 21.0℃
  • 구름많음광주 20.9℃
  • 구름많음부산 20.5℃
  • 구름많음고창 18.2℃
  • 흐림제주 21.7℃
  • 구름많음강화 17.8℃
  • 구름많음보은 18.4℃
  • 구름많음금산 18.7℃
  • 흐림강진군 19.7℃
  • 구름많음경주시 21.4℃
  • 구름많음거제 20.5℃
기상청 제공

'한용렬' 기자의 전체기사


배너

시진핑 20~21일 北 국빈방문…14년만에 中주석 북한행
[한국방송/이광일기자]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초청으로 오는 20~21일 북한을 방문한다고 중국·북한 관영 매체가 17일 동시에 보도했다.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조선노동당 위원장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위원장이신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 동지의 초청에 의하여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총서기이며 중화인민공화국 주석인 습근평(시진핑) 동지가 20일부터 21일까지 조선을 국가방문하게 된다”고 짧게 전했다. 중국 관영 신화통신도 중국 공산당 대외연락부 대변인 발표를 인용해 “시 주석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초청으로 오는 20~21일 이틀간 북한을 국빈 방문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다만 구체적인 일정 등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시 주석의 북한 방문은 2008년 6월 국가 부주석 시절 이후 11년 만이다. 주석에 오른 뒤로는 방북한 적이 없다. 또 중국 주석으로서의 방북은 14년 전인 2005년 후진타오 전 주석 때가 마지막이다. 앞서 김 위원장은 4차례 북중 정상회담을 통해 시 주석을 북한에 초청 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해 3차례, 올해 1차례 북중 정상회담 때는 김 위원장이 중국을 방문한 바 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