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4 (토)

  • 맑음동두천 13.9℃
  • 구름많음강릉 7.8℃
  • 맑음서울 12.1℃
  • 황사대전 14.3℃
  • 맑음대구 18.5℃
  • 맑음울산 12.2℃
  • 황사광주 12.4℃
  • 맑음부산 15.4℃
  • 맑음고창 9.4℃
  • 맑음제주 14.1℃
  • 맑음강화 11.4℃
  • 맑음보은 13.3℃
  • 맑음금산 15.4℃
  • 맑음강진군 13.0℃
  • 구름조금경주시 12.3℃
  • 맑음거제 17.3℃
기상청 제공

피플

한국도자재단, 경기공예창작지원센터 3D프린터 활용 시범 교육 프로그램 운영

○ 한국도예고등학교 학생 대상 3D프린터 활용 모델링 등 시범 교육 운영
○ 운영기간 : 1월 13일 ~ 1월 23일
- 기본 툴의 이해와 구조 성형 등 총 7회 교육

[경기/이용진기자] 한국도자재단이 13일부터 한국도예고등학생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경기공예창작지원센터’ 3D프린터 활용 시범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교육은 국내 유일 도예전문 고등학교인 한국도예고등학교와 연계해 진행하는 것으로, 미래 도예계를 이끌어갈 학생들에게 산업디자인 및 공예 산업 전반에서 사용하는 기술을 가르치고 학생들의 역량 개발에 기여하고자 마련됐다. 


이번 한국도예고등학교 ‘3D 모델링’ 교육은 23일까지 총 7회에 걸쳐 진행되며, 3D 모델링 소프트웨어인 ‘Rhino 6(리노6)’ 이론과 활용 방법, 도자 3D 프린터로 작품을 출력하는 과정 등으로 구성됐다. 


한국도자재단은 이번 도예고 3D프린터 활용 시범 교육을 시작으로 고등학생, 대학생, 일반인 등을 대상으로 한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경기공예창작지원센터 교육 프로그램과 관련된 자세항 사항은 홈페이지(www.csic.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연 한국도자재단 대표이사는 “이번 한국도예고 3D모델링 교육 프로그램은 미래 도예계를 이끌어갈 학생들의 역량을 향상시키고자 마련됐다”며 “향후 전문가뿐 아니라 일반인들도 참여할 수 있는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도예전문교육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경기공예창작지원센터는 지난해 11월 여주도자세상의 660여평 유휴공간을 리모델링하여 3D도자 프린터, 레이저 조각기, 유리 용해로 등 최첨단 시설을 갖추고 새롭게 문을 열었으며, 경기공예창작지원센터 교육 프로그램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www.csic.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배너

종합뉴스

더보기
정부 "코로나19, 단기간내 종식 가능성 거의 없다" 공식 표명
[한국방송/박기택기자]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종식이 단기간내 사실상 불가능하다는 입장을 공식 표명했다. 최소 몇 개월에서 몇 년까지 소요될 수도 있다고 보고 일상과 방역을 조화시키는 장기 방역전에 돌입할 모양새다.박능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차장은 4일 정례브리핑에서 "지난해 12월 말 코로나19라는 새로운 감염병이 발견된 이후 3개월간 인류는 점점 더 많은 사실을 알아가며 지식을 쌓고 있는 중"이라며 "현재 전 세계의 의·과학자들과 각국의 정부가 동의하는 사실 중 하나는 코로나19와의 싸움은 상당한 장기전이 될 것이라는 점"이라고 말했다.그는 특히 "이 싸움은 단기간에 종식될 가능성이 거의 없으며 짧게는 몇 개월에서 몇 년을 예상하는 학자도 있다"고 덧붙였다. 이날 정부는 3월 22일부터 15일간 실시하기로 했던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를 2주간 연장하여 4월 19일까지 계속한다고 발표했다. 특히 2주간 추가적인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를 통해 신규 확진자 50명 이내, 감염경로를 알 수 없는 사례 5% 미만 등 목표를 다시 세웠다.정부가 사회적 거리두기 2주 연장을 결정한 이유는 세계적인 대유행과 함께 국내에서도 아직까지 집단 감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