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08 (토)

  • 맑음동두천 -1.0℃
  • 맑음강릉 3.5℃
  • 연무서울 -1.4℃
  • 연무대전 2.0℃
  • 구름많음대구 2.8℃
  • 맑음울산 4.3℃
  • 연무광주 3.9℃
  • 맑음부산 4.5℃
  • 구름많음고창 3.3℃
  • 제주 7.5℃
  • 맑음강화 -0.2℃
  • 흐림보은 0.9℃
  • 구름많음금산 1.7℃
  • 흐림강진군 5.1℃
  • 맑음경주시 3.3℃
  • 맑음거제 4.7℃
기상청 제공

피플

한국도자재단, 경기공예창작지원센터 3D프린터 활용 시범 교육 프로그램 운영

○ 한국도예고등학교 학생 대상 3D프린터 활용 모델링 등 시범 교육 운영
○ 운영기간 : 1월 13일 ~ 1월 23일
- 기본 툴의 이해와 구조 성형 등 총 7회 교육

[경기/이용진기자] 한국도자재단이 13일부터 한국도예고등학생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경기공예창작지원센터’ 3D프린터 활용 시범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교육은 국내 유일 도예전문 고등학교인 한국도예고등학교와 연계해 진행하는 것으로, 미래 도예계를 이끌어갈 학생들에게 산업디자인 및 공예 산업 전반에서 사용하는 기술을 가르치고 학생들의 역량 개발에 기여하고자 마련됐다. 


이번 한국도예고등학교 ‘3D 모델링’ 교육은 23일까지 총 7회에 걸쳐 진행되며, 3D 모델링 소프트웨어인 ‘Rhino 6(리노6)’ 이론과 활용 방법, 도자 3D 프린터로 작품을 출력하는 과정 등으로 구성됐다. 


한국도자재단은 이번 도예고 3D프린터 활용 시범 교육을 시작으로 고등학생, 대학생, 일반인 등을 대상으로 한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경기공예창작지원센터 교육 프로그램과 관련된 자세항 사항은 홈페이지(www.csic.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연 한국도자재단 대표이사는 “이번 한국도예고 3D모델링 교육 프로그램은 미래 도예계를 이끌어갈 학생들의 역량을 향상시키고자 마련됐다”며 “향후 전문가뿐 아니라 일반인들도 참여할 수 있는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도예전문교육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경기공예창작지원센터는 지난해 11월 여주도자세상의 660여평 유휴공간을 리모델링하여 3D도자 프린터, 레이저 조각기, 유리 용해로 등 최첨단 시설을 갖추고 새롭게 문을 열었으며, 경기공예창작지원센터 교육 프로그램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www.csic.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배너

종합뉴스

더보기
종교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 적극 협력”
[한국방송/김근해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종교계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 등을 위한 협조를 요청했으며, 종교계는 철저한 예방조치를 통해 정부의 대응에 보조를 맞추고 국민통합과 사회적 갈등을 해소하는 데 앞장서기로 했다.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4일 서울 중구의 한 음식점에서 종교계 지도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한 종교계의 협조를 요청하고 있다.박양우 문체부 장관은 4일 낮 12시 한국종교인평화회의(KCRP) 소속 종교지도자와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문체부가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국민 화합을 위한 종교계의 의견을 수렴하고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 등을 위한 협조를 요청하기 위해 마련됐다. 박양우 장관은 “최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으로 국민 건강은 물론 국민 생활과 국가경제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많은 우려가 있는데, 이러한 어려움과 우려를 해소하기 위한 좋은 말씀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에 한국종교인평화회의 대표회장인 김희중 대주교는 “먼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를 극복하기 위한 대통령과 정부의 노력에 감사드린다”며 “우리의 성숙한 시민의식을 바탕으로 감염증을 극복해야 하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