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6 (목)

  • 맑음동두천 -5.9℃
  • 구름조금강릉 2.3℃
  • 구름조금서울 -3.1℃
  • 박무대전 -0.8℃
  • 구름많음대구 -1.3℃
  • 구름많음울산 0.9℃
  • 구름많음광주 1.8℃
  • 흐림부산 1.4℃
  • 흐림고창 1.2℃
  • 흐림제주 5.5℃
  • 구름조금강화 -2.5℃
  • 구름많음보은 -3.6℃
  • 맑음금산 -3.8℃
  • 구름많음강진군 2.1℃
  • 구름많음경주시 0.4℃
  • 흐림거제 3.3℃
기상청 제공

사회

산청군 문해교실 ‘2020 찾아가는 지리산학당’ 개강

[산청/허정태기자] 산청군이 13일부터 한글 읽고 쓰기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르신을 대상으로 하는 ‘2020 찾아가는 문해교실 지리산학당’을 개강한다.

산청군의 지리산학당은 230여명의 지역 비문해 어르신을 대상으로 올 한 해 동안 진행된다. 11개 읍면, 19개 마을경로당과 복지관에서 매주 2회 찾아가는 수업으로 실시된다.

군은 성인 문해교육 잠재수요자가 많은 지역 여건에 맞춰 성인문해교육강사를 양성하는 한편 노인학습자의 교통 편의 등을 고려해 직접 마을로 찾아가는 문해교실을 운영한다.

오는 12월까지 운영되는 문해교실은 교육과 함께 초등학교 방문 현장학습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산청군은 매년 연말이면 1년 과정의 수료식과 발표회를 실시하는 등 성인문해교육사업에 앞장서고 있다.

군은 또 2020년 초졸 검정고시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올해 검정고시 합격을 목표로 시험 과목인 국어와 수학, 사회 등을 주 1~2회 150시간씩 진행한다.

초졸 검정고시 프로그램은 성인학습자들을 위한 프로그램으로 산청군여성회관과 신안면종합복지관에서 진행되며 학습자는 상시 모집할 예정이다.

산청군 관계자는 “한글을 몰라 평생 어려운 삶을 살아온 지역민들이 문해교육을 통해 삶의 질이 높아지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삶을 풍요롭게 만드는 다양한 평생교육 프로그램을 추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종합뉴스

더보기
교육부, 학교폭력 엄정 대처…촉법소년 연령 '14세→13세' 하향 조정
[한국방송/이광일기자] 정부가 학교폭력에 엄정 대처하기 위해 촉법소년 연령을 14세 미만에서 13세 미만으로 하향 추진한다. 중대한 학교폭력에 대해선 가해 학생을 가정법원 소년부로 송치하고 특별교육을 받게 하는 등 엄정히 대처하기로 했다. 교육부는 이런 내용을 담은 '제4차 학교폭력 예방·대책 기본계획'(2020~2024)을 15일 발표했다. 5년마다 수립하는 기본계획이다. 3월부터 학교폭력 심의 기능이 교원지원청으로 넘어가면서 학교의 교육적 역할을 강화하고 중대한 학교폭력에는 엄정 대처하겠다는 방향을 담았다. 유은혜 교육부 장관. 4차 기본 계획에는 가해 학생 교육 및 선도 강화를 위해 촉법소년의 연령을 '만 10세 이상∼14세 미만'에서 '만 10세 이상∼13세 미만'으로 내리겠다는 내용이 담겼다. 또 교육부는 중대한 학교폭력에 엄정하게 대처하는 차원에서 '우범소년 송치제도'를 적극 활용하기로 했다. 우범소년 송치제도란 학교폭력을 저지른 학생이 피해자 대상으로 2차 가해를 저지를 가능성이 있을 경우 경찰서장이 '우범소년'으로 보고 직접 관할법원에 송치, 소년보호사건으로 접수하는 제도다. 아울러 올해부터 학교폭력 예방교육인 '어울림' 프로그램을 모든 초등학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