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5 (일)

  • 맑음동두천 3.7℃
  • 맑음강릉 2.9℃
  • 맑음서울 4.1℃
  • 맑음대전 2.6℃
  • 맑음대구 4.4℃
  • 맑음울산 5.1℃
  • 맑음광주 5.8℃
  • 맑음부산 7.1℃
  • 맑음고창 3.4℃
  • 맑음제주 7.8℃
  • 맑음강화 5.0℃
  • 맑음보은 -1.8℃
  • 맑음금산 0.6℃
  • 맑음강진군 4.8℃
  • 맑음경주시 5.0℃
  • 구름조금거제 8.5℃
기상청 제공

사회

양력 2020년 경자년 새해맞이 신년사 사단법인 현정회 이사장 이건봉

[한국방송/최동민기자]

새해에는 경자년의 의미에 담긴 선조님의 지혜와  파사현정 정신으로  화합과 조화를 이루어 모두 한 빛으로 귀일하는 따뜻하고 안정적인  희망찬 새해가 되길 기원-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이건봉동지6.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207pixel, 세로 299pixel

음력 경자년(庚子年)을 맞이하는 희망차고 따뜻한 일출(日出:해맞이)을 시작으로 양력 새해가 밝아 옵니다.

 

새해에도 국민들께서 경자년(庚子年:흰쥐 해)  선조님의 지혜와 파사현정에 담긴 삼일정신(三一精神:호국정신)으로 기해년(己亥年:황금돼지 해)의 가화만사성(家和萬事成)도 잘 이어받아  화합과 조화를 이루어  어려웠던 일들을 잘 헤쳐나가리라 믿으며, 한빛으로 귀일하여  안정적인 희망찬 새해가 될 것이라 굳게 믿습니다.

 

우리는 나라가 어려울 때는 자신을 잘 깨달아 하나로 뭉치는 지혜가 담긴  단일 민족이며 국조 단군의 자손이라는 공통분모와 한민족에 대한 자부심을 가진 민족입니다.

 

국조단군님은 우리의 조상이시고 선조님의 뜻을 이어받아 홍익인간,재세이화 통치이념으로 대 조선국을 개국하신 어른이십니다.


본회는 국경일.기념일.명절.절기 뿐 만 아니라 봄.가을 두 번(어천절대제, 개천절대제)에 걸쳐 우리겨레 역사.문화를 빛낸 국조단군님과 선현, 그리고 호국 영령님의 정신도 이어받아 기리는 제향(.추 봉선제)을 올리고 있으며,

 

 우리나라 교육법에도 기술되어 있듯이 평화 사상으로 인류공영을 이루자는 국조단군님의 정신을 널리 보급하며 나라가 어려울 땐 하나로 뭉쳐 국난을 극복했던 역사와 전통문화를 바르게 계승하여 대한민국이 세계 평화를 이루는 중심국가 역할을 기원하는 단체로서 국민 정신 순화를 위한 국민인성 교육을 주 목적으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이제는 우리가 종교와 이념을  초월하여  조상님들께서 나라를 여신 참 뜻을 옷깃을 여미며 다시 한번 되 새기고 지혜도 본 받아 국민된 도리로써  사랑도 나누고 오늘의 갈등도 이겨내어  지구촌의 중심역할을 위한  모범적인 민족으로서의 위상을 세우는 새해가 되도록 모두 다함께 기원하길 빌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서기 2020년 양력 새해를 맞이하며

사단법인 현정회 이사장 이건봉



배너

종합뉴스

더보기
문 대통령 “코로나19 중대 고비 …온라인 예배로 거리두기 간곡히 당부”
[한국방송/허정태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4일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코로나19가 안정기로 들어서느냐 다시 확산하느냐 중대한 고비인 지금 이 시기만큼은 온라인 예배나 가정 예배 등의 방법으로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해 줄 것을 간곡히 당부한다”고 밝혔다. 이어 “확진자 수가 1만명을 넘어선 가운데 일일 신규 확진자 100명 이하 발생이 3일째 이어졌다”며 “3월 중순부터 시작해 신규 확진자 수가 100명 밑으로 떨어졌다가 다시 늘고 또다시 떨어지기를 5번째 되풀이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번에는 이대로 계속 떨어져서 코로나19 사태가 안정되기를 간절히 바란다”며 “일일 신규 확진자 수가 떨어졌다가 다시 올라가기를 되풀이한 이유는 그때마다 집단감염이 있었기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문 대통령은 “집단감염을 기필코 막아야 한다”며 “같은 일이 거듭된다면 의료진뿐 아니라 나라 전체가 지치고 말 것”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종교집회는 집단감염의 요인 중 하나”라면서 “그런 면에서 조계종이 오는 19일까지 모든 법회를 중단하고, 천주교 서울대교구 등 전국 각 교구가 미사를 무기한 연기하고, 개신교 다수가 부활절 예배를 온라인 예배로 하기로 한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