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1 (수)

  • 흐림동두천 16.7℃
  • 흐림강릉 17.0℃
  • 서울 18.7℃
  • 대전 17.6℃
  • 구름조금대구 19.7℃
  • 울산 19.5℃
  • 구름많음광주 18.7℃
  • 흐림부산 20.8℃
  • 흐림고창 18.6℃
  • 구름조금제주 20.2℃
  • 흐림강화 19.4℃
  • 흐림보은 18.3℃
  • 구름많음금산 17.3℃
  • 흐림강진군 19.5℃
  • 맑음경주시 19.2℃
  • 구름많음거제 20.2℃
기상청 제공

피플

성남시, 성남시민학교 ‘제3섹터 시민되기’ 워크숍 개최

공공의 관점으로 지역사회공헌을 실천하다-

[성남/최동민기자]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오는 12월 4일부터 5일까지 성남시민학교 수료생 100여 명을 대상으로 ‘제3섹터 시민되기 워크숍’을 개최한다.


공공의 관점을 가지고 지역사회공헌의 실천 활동을 할 수 있는 제3섹터 시민의 길을 안내하기 위한 2019년 성남시민학교의 마지막 과정이다.


이번 워크숍 구성은 시민들의 무대로 구성된다. 먼저, 여는 무대는 ‘글로벌 칵테일 수료자 쇼’와 마술을 배운 시민 마술사의 ‘마술쇼’가 펼쳐지고, 닫는 무대는 평생학습도시 성남과 신중년의 삶을 응원하는 퍼포먼스가 시민들의 손길로 만들어질 예정이다.


‘시민! 학습의 보물이 되다’ 프로그램에서는 11명의 시민들이 각자 자신의 삶의 경험을 전하는 시간과 그룹별 과제 발표로 꾸며진다. 
▲‘영상으로 말하다 팀’의「신중년, 이제 다시 시작이다」제작 발표회 ▲장애인을 대하는 기본 매너가 시민을 만든다 ▲신중년 나의 이야기와 독립출판 
▲시민의 눈으로 보는 공공시설 안전지킴이 ▲유기견, 유기묘를 만났을 때 ▲사주명리학의 오해와 이해 ▲시민의 눈으로 시정을 보다 ▲신중년 5060 인생후반 준비 사례 
▲재활용을 넘어, 새활용과 만나는 신중년의 일상 ▲요즘 청년이해하기 ▲식물교감과 마음치료 등이다. 

마지막으로, 갈무리 학습과정으로 제3섹터와 사회공헌을 이해하고 시민으로 살아가기 위한 활동계획을 서로 공유하며, 마무리할 예정이다.

성남시 고용노동과의 일자리센터에서는 워크숍이 진행되는 2일 동안 신중년의 새로운 일 찾기를 돕기 위해 찾아가는 일자리 상담을 함께 진행한다.


문의: 평생교육과 평생교육정책팀 031-729-3082,

제3섹터 설명도

2019 성남시민학교 입학식

 

2019 성남시민학교 입학식1


배너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청와대, '日 G7 韓참여 반대'에 "몰염치의 극치이자 비상식"
[한국방송/허정태기자] 청와대는 29일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를 확대해 한국을 참여하게 하는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의 구상에 대해 반대 의사를 표명한 것으로 알려진 데 대해 "몰염치하다"라고 강도 높게 비판했다.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이날 뉴스1과 통화에서 "일본이 (역사적으로) 우리나라에 얼마나 많은 피해를 끼쳤느냐. 일제 강점기에도 그렇고, 해방 이후에도 (우리나라가) 고통을 받았음에도 불구하고 우리한테 해를 끼치기 위해 또 나선 것"이라며 "일본은 몰염치의 극치이자 정말 비상식적인 것"이라고 날을 세웠다.이 고위관계자는 "일본이 수출규제를 한 지가 1년이 돼 가는데 아무런 근거 없이 우리한테 지난 1년 동안 해를 끼친 것 아니냐"면서 "협상에도 제대로 응하지 않고, 하나의 반성도 없이 이런 짓을 또 하는 것 아니냐"라고 말했다.이 고위관계자는 "문 대통령은 트럼프 대통령의 초청을 받아서 G7에 참석하겠다는 의사를 밝혔을 뿐이다. 그런데도 문 대통령이 가겠다는 것에 대해 훼방을 놓고 방해하는 것 아니냐"라면서 "우리나라의 참여와 G7 체제 확대 여부는 올해 의장국인 미국과 나머지 G7 회원국들이 합리적인 판단을 할 것"이라고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