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9 (금)

  • 맑음동두천 12.4℃
  • 맑음강릉 15.4℃
  • 맑음서울 16.0℃
  • 흐림대전 17.1℃
  • 맑음대구 16.2℃
  • 맑음울산 14.8℃
  • 구름많음광주 15.4℃
  • 맑음부산 16.5℃
  • 흐림고창 15.7℃
  • 구름조금제주 15.5℃
  • 맑음강화 13.8℃
  • 구름많음보은 14.2℃
  • 흐림금산 14.5℃
  • 흐림강진군 14.9℃
  • 맑음경주시 14.1℃
  • 맑음거제 15.7℃
기상청 제공

피플

[웹툰] 국민을 위한 화재안전대책 이렇게 바뀝니다!


배너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문 대통령 "앞으로 정기적으로 만나 정국 이야기하자"
[한국방송/최동민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8일 김태년 더불어민주당·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에게 "앞으로 정기적으로 만나 현안이 있으면 현안을 이야기하고 현안이 없더라도 만나 정국에 관해 이야기하는 게 중요하다"고 정기적 만남을 제안했다.문 대통령은 이날 낮 12시 청와대 상춘재에서 여야 원내대표 오찬 대화를 통해 "과거에는 뭔가 일이 안 풀일 때 문제를 타개하기 위해 만나려다보니 만나는 일 자체가 쉽지 않았다"며 이렇게 말했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브리핑을 통해 전했다.문 대통령은 "협치의 쉬운 길은 대통령과 여야가 자주 만나는 것"이라며 "아무런 격식 없이 만나는 게 좋은 첫 단추"라고 강조했다.또 "김 원내대표와 주 원내대표 모두 대화와 협상을 중시하는 분이라 기대가 높다"며 "서로 잘 대화하고 소통할 것"이라고 기대감을 표시했다.특히 주 원내대표에 관해선 "국민 통합을 위해 5·18 광주민주화운동 기념식과 노무현 전 대통령 11주기 추도식에 참석했다"며 "주 원내대표와 국회의원 시절 국방위원회 동기였는데 합리적인 면을 많이 봤다"고 평가했다.문 대통령은 국회 개원에 관해선 "국회가 법에 정해진 날짜에 정상적 방식으로 개원을 못해왔다"며 "시작이 반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