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8 (목)

  • 맑음동두천 14.8℃
  • 구름조금강릉 18.2℃
  • 구름조금서울 15.9℃
  • 구름많음대전 17.1℃
  • 구름많음대구 18.5℃
  • 구름많음울산 16.9℃
  • 구름많음광주 16.9℃
  • 구름많음부산 16.6℃
  • 구름많음고창 13.7℃
  • 구름조금제주 17.0℃
  • 구름많음강화 14.2℃
  • 구름많음보은 12.8℃
  • 구름많음금산 15.9℃
  • 구름많음강진군 15.5℃
  • 구름많음경주시 15.2℃
  • 구름많음거제 15.8℃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40주년 부마민주항쟁 기념식, 첫 정부 주관 기념행사로 열려

국가기념일 지정 후 처음. 민주항쟁관련자 등 3천여명 참석 예정

[한국방송/박기택기자] 정부가 부마민주항쟁을 우리나라 4대 민주화 항쟁의 하나로 기념하기 위해

올해부터 국가기념일로 지정한 가운데 첫 정부 주관 기념행사가 열린다.


행정안전부(장관 진영)1016일 오전 10시 경남대학교 대운동장에서 각계대표와 부마민주항

쟁 관련자 및 가족, 일반시민, 학생 등 3,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40주년 부마민주항쟁 기념식

을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정부는 앞서 지난 달 24일 올해로 40주년을 맞은 부마민주항쟁을 기념하기 위해 국가기념일로 지정한

바 있다.

 

부마민주항쟁은 부산지역과 경남지역(마산)의 학생과 시민들이 유신독재에 항거하여 발생한 대규모

민주화운동으로 197910 16일 부산에서 처음 발생해 같은 달 18일 창원(옛 마산)지역까지 확산

됐다.

 

부마민주항쟁은 이후 발생한 5.18광주민주화운동, 6.10민주항쟁으로 정신이 이어졌으며, 4·19

, 5·18광주민주화운동, 6·10민주항쟁과 함께 한국 현대사의 4대 민주항쟁의 하나로 인정받고 있다.

 

정부는 부마민주항쟁의 역사적 의미를 되새기고 민주인권평화의 가치를 계승하기 위해 국가기념

일로 지정했다.


이번 기념식은 ‘1979-2019 우리들의 부마 주제로 지난 40년 간 잊힌 부마민주항쟁의 의미와 정

신을 과거가 아닌 현재의 우리가 기억하고 계승해야 한다는 공감과 연결의 메시지를 강조할 예정

이다.


기념식은 잊다-있다-잇다라는 진행 주제에 맞춰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오프닝영상, 국민의례,

주제공연1: ‘그날의 부마, 기념사, 주제공연2: ‘민주의 불꽃, 우리의 소원은 자유민주통일

제창 순으로 60분간 진행된다.


식전공연은 창원지역 내 청소년 뮤지컬 팀 빛날의 부마민주항쟁 관련 공연으로 부마민주항쟁의 역사

적 의미를 상기시킬 예정이다.

(출연자) 청소년 뮤지컬 빛날’(석동중학교 재학생석동중 출신 고등학생으로 구성)

(공연내용) 부마민주항쟁 관련 제작곡 2(‘겨울 공화국’, ‘불 꺼’)


기념식은 사회자(KBS아나운서 최원정)의 개식선언 후, 100년 전 임시정부 수립부터 부마민주항쟁을

거쳐 촛불혁명까지 대한민국 민주주의의 역사를 담은 영상 상영으로 시작된다.


이어 1979년 부마민주항쟁 당시 시위대가 가장 많이 불렀던 애국가 항쟁 참여자와 가족 30여명이

무대 위에서 제창하며 부마민주항쟁을 되새길 예정이다.


첫 번째 주제공연은 그날의 부마 주제로, 실제 부마민주항쟁의 사건별 영상과 송기인 부마민

주항쟁 기념재단 이사장의 경과보고 진행된다.


부산대경남대 재학생 200여명의 주요장면 재현을 통해 1979년 당시 항쟁의 역사적 현장을 생생하고

입체적으로 전달한다.


이후, 항쟁 참여자와 가족의 사연을 담은 증언영상 및 뮤지컬연극배우들의 우리들의 부마합창

통해 현재까지 이어져온 항쟁의 아픔을 공유한다.

(출연자) 송기인 부마민주항쟁기념재단 이사장(경과보고), 옥정애 부마민주항쟁진상규명위 위원(경남대 재학 당시 항쟁 참여), 이용빈(옥정애 위원 딸), 뮤지컬연극배우 강태을전재홍조주경김나윤, 부산대경남대 재학생 200여명

(공연내용) 주요장면 재현, 옥정애이용빈님의 증언영상, ‘우리들의 부마합창 등




두 번째 주제공연은 민주의 불꽃 주제로, 배우 조진웅씨가 임수생 시인의 거대한 불꽃 부마민주

항쟁을 낭송한다. 임수생 시인은 당시 <국제신문> 기자로 항쟁의 대열에 섰었다.


이어 소프라노 박은주씨와 부산시립합창단이 신경림 시 햇살합창함으로써 우리 민주주의의 불

꽃이었던 부마민주항쟁의 의미를 전달한다.


기념식의 마지막은 부마항쟁 당시 시위대가 우리의 소원은 통일 개사해 활용했던 것에 착안해,

해당 노래를 우리의 소원은 자유/민주/통일로 개사해 제창한다.


이날 제창은 옛 전남도청을 배경으로 광주의 선창, 기념식 무대의 후창, 광주와 기념식 전 출연진,

객석의 대합창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어서 민주화운동의 연대성과 현장감을 동시에 제공한다. 이 과

정은 모두 이원생중계를 통해 방송될 예정이다.


행정안전부 관계자는 부마민주항쟁은 부산경남창원지역만의 민주화운동이 아닌 국가 차원에서 기

념하고 계승해야 할 우리 민주주의의 역사라며 국가기념일 지정이 늦은 만큼, 다른 민주화운동과의

연대를 통해 부마민주항쟁의 역사적 의미를 높이고 민주정신을 계승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한편, 국무총리소속 부마민주항쟁 진상규명위원회는 관련 지자체, 단체, 각계 전문가 의견수렴을 통

해 지난해 9월부터 부마민주항쟁 최초 발생일인 1016일을 국가기념일로 지정하는 방안을 추진해

왔다.

 

위원회는 이후 각 지자체의 부마민주항쟁 국가기념일 범국민 추진위원회 발족과 전국적 서명운동

실시, 지방의회 촉구결의안 채택 등의 과정을 거쳤다.


배너

종합뉴스

더보기
“에어컨 최소 2시간마다 환기…선풍기와 동시 사용 피해야”
[한국방송/이용진기자] 정부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에어컨은 최소 2시간마다 환기하고 바람세기를 낮춰서 사용하는 등 구체적 생활 지침을 제시했다.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차관)은 27일 정례브리핑에서 “에어컨 사용기준 등 지침이 없는 분야에 대한 추가 수칙을 마련하고 포괄적인 마스크 수칙은 구체화했으며, 일부 지침은 현장상황에 맞게 수정했다”고 밝혔다.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차관)이 27일 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결과 등 정례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보건복지부 제공)이날 중대본이 발표한 ‘생활 속 거리두기 세부지침 추가·개정’에는 방문서비스, 은행지점, 해수욕장 등 국민의 실생활과 밀접하게 관련된 9개 생활영역 및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지침을 추가했다. 추가된 지침에 따르면 은행지점은 스마트뱅킹, 온라인 뱅킹 등 비대면 업무방식을 적극 활용하도록 권고하고, 여름철에 많이 이용하는 해수욕장은 개인 차양시설 간 2m 이상 거리를 두도록 하는 등 생활 속에서 감염 예방을 실천하는 수칙으로 마련했다. 특히 여름철이 다가오면서 기온 상승 등으로 에어컨 사용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