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0 (목)

  • 흐림동두천 15.2℃
  • 흐림강릉 19.8℃
  • 흐림서울 16.4℃
  • 구름많음대전 16.3℃
  • 구름조금대구 20.9℃
  • 맑음울산 22.2℃
  • 구름조금광주 20.7℃
  • 맑음부산 23.5℃
  • 흐림고창 20.3℃
  • 맑음제주 22.0℃
  • 흐림강화 16.7℃
  • 흐림보은 15.2℃
  • 흐림금산 16.2℃
  • 맑음강진군 22.4℃
  • 맑음경주시 22.8℃
  • 맑음거제 22.3℃
기상청 제공

피플

산청-진주, 약초축제-유등제 상생 비교견학 '관광협업’ 진행

8일 진주시 산청 방문·11일 산청군 진주로

[산청/허정태기자] 지난해 10월 ‘상생발전 업무협약’ 체결 이후 꾸준히 교류를 이어오고 있는 산청군과 진주시가 한방약초축제와 남강유등제를 번갈아 방문한다.

8일 산청군과 진주시는 양 시군의 축제 현장을 비교 견학하는 한편 상생발전과 협력을 다지는 등 ‘관광협업’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우선 진주시 관계자들은 8일 무료셔틀버스를 이용해 약초축제장을 방문했다. 이날 방문에는 조규일 진주시장도 참석해 함께 축제장을 둘러봤다.


산청군은 11일 저녁 유등축제장을 찾아 대한민국 글로벌 축제인 유등제의 우수한 점을 비교견학 할 예정이다.


양 시군은 두 지역의 관광자원을 연계해 관광객이 머물 수 있는 관광상품 개발을 위해 협약 이후 꾸준한 협력 사업을 추진해 왔다.


협약에 따라 두 지자체는 지난 4월과 5월 경북 경주시와 대구시를 방문해 합동 관광홍보전을 벌이는 한편 지역에서 열리는 행사 및 축제에도 합동홍보관을 설치·운영했다.


이번 가을축제 기간에도 양 시군은 자원봉사자와 문화관광해설사, 산청군 SNS기자단으로 구성된 축제 합동홍보단을 꾸리고 축제기간 무료셔틀버스 운행, 홍보부스 운영 등 상생발전을 실천하고 있다.


산청군 관계자는 “산청군과 진주시의 교류사업이 관광·축제 분야의 상호 협력 뿐 아니라 양 지자체가 추진하는 다양한 분야에서 장점은 극대화하고 단점은 상쇄시킬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 산청·진주 연계 관광상품 개발, 공동 홍보물 제작 등 실질적인 협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산청군과 진주시는 지속적인 실무협의회를 실시해 산청-진주 경계지역인 산청군 신안면 신기마을의 일부 미급수 지역에 상수도를 설치하는 등 실효성을 거두고 있다.

 

또 진양호 상류지역 환경정화활동을 비롯해 유해 동식물 퇴치, 어도 개보수사업, 경호강 100리 자전거길-진양호 일주 자전거길 연결사업 등을 펼치고 있어 지자체간 상생협력의 모범사례로 평가 받고 있다.



배너

검찰개혁 방안 발표…부당한 별건수사 제한·출석조사 최소화
[한국방송/박기문기자] 취임 한달을 맞은 조국 법무부 장관이 검찰의 부당한 별건 수사와 수사 장기화 제한, 검찰 출석조사를 최소화하는 내용이 담긴 검찰개혁 청사진을 내놨다. 조 장관은 8일 오후 정부과천청사에서 열린 브리핑에서 검찰개혁을 위한 ‘신속 추진과제’를 선정해 이달부터 단계적으로 관련 규정을 시행하는 등 과감한 검찰개혁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조국 법무부 장관이 8일 오후 경기도 과천시 정부과천청사 법무부 브리핑룸에서 검찰 개혁방안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신속추진과제’에는 검찰 직접수사부서 축소와 형사·공판부 확대, 검사 파견 최소화가 담겼다. 법무부는 이날부터 검사 파견을 최소화하기 위한 검사파견 심사위원회 지침을 제정해 시행한다. 심사위원회는 외부 위원과 일선 검찰청의 직급별 검사 등으로 구성되며, 검사 파견의 필요성을 엄격하고 공정하게 심사해 일선 검찰의 형사·공판부 인력이 확충되도록 할 예정이다. 또 검사장 전용 차량을 중단하는 내용의 ‘검찰 수사 차량 운영 규정’ 시행도 이날부터 들어갔다. 조 장관은 피의사실 공표 금지를 위한 ‘형사사건 공개금지 규정’을 신속히 확정해 시행하고, 8시간 이상 장시간 조사·심야 조사를 금지하겠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