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04 (화)

  • 맑음동두천 -6.7℃
  • 맑음강릉 -0.3℃
  • 맑음서울 -3.7℃
  • 맑음대전 -3.3℃
  • 맑음대구 -0.5℃
  • 맑음울산 0.5℃
  • 맑음광주 -1.2℃
  • 맑음부산 2.8℃
  • 맑음고창 -3.5℃
  • 맑음제주 3.4℃
  • 맑음강화 -6.6℃
  • 맑음보은 -6.4℃
  • 맑음금산 -5.4℃
  • 맑음강진군 -3.0℃
  • 맑음경주시 -0.4℃
  • 맑음거제 0.0℃
기상청 제공

사회

동국대 교학영 학생 도전 허준 골든벨 울렸다


[산청/허정태기자] 동국대학교 한의학과 교학영 학생이 산청한방약초축제 대표 프로그램 중 하나로 열린 ‘도전 허준 골든벨’에서 우승을 차지,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산청군은 지난 5일 오후 축제광장 특설무대에서 열린 이번 퀴즈대회가 세명대학교, 동국대학교, 동의대학교, 대전대학교, 원광한의대 등 5개 대학 한의학과 대학생 8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성황리에 마무리 됐다고 7일 밝혔다.


도전 허준 골든벨은 한방약초의 고장 산청군을 널리 알리는 한편 미래의 허준을 발굴하기 위해 지난 2007년부터 산청한방약초축제 단위 행사로 진행되고 있다.


동국대학교 박용기 교수와 권은경 아나운서의 사회로 진행된 이번 행사에서는 본초학, 기초한의학 전반에 대한 문제가 출제됐다.


올해 대회에서는 역대 골든벨 수상자가 영상으로 직접 문제를 출제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셀럽파이브’ 등 유명 연예인들이 영상으로 참여해 골든벨 문제를 내는 등 재미를 더했다.


올해 골든벨을 울린 동국대 교학영 학생은 “매년 산청에서 열리는 도전 허준 골든벨에 대해 들었지만 참여하기는 올해가 처음”이라며 “골든벨의 주인공이 될 줄은 몰랐다. 잊지 못할 추억을 선물해준 산청군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최우수상을 받은 교학영 학생 외에도 우수에 원광대 석상희, 장려 세명대 주형준, 노력상에 세명대 최한길, 양희원 학생이 선정됐다.


이번 허준 골든벨 대회에는 한의학에 관심있는 지역 내 중고등학생 100여명과 축제 방문객 등 1000여명의 관람객도 참여해 관람객을 위한 특별 퀴즈도 풀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한편 이날 녹화된 도전 허준 골든벨은 지역 케이블채널 서경방송에서 특집방송으로 방영될 예정이다.


배너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병무청, 올해 병역판정검사 시작…中 방문자 연기조치
[한국방송/박기문기자] 병무청은 2020년도 병역판정검사를 3일부터 11월 27일까지 실시한다고 밝혔다. 병역판정검사는 19세가 되는 해에 병역을 감당할 수 있는지 판정하는 검사를 말한다. 올해 병역판정검사 대상자는 2001년도에 출생한 사람과 병역판정검사 연기 사유가 해소된 사람 등 28만5000여 명이다. 특히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예방을 위해 자체 위기 대응팀을 가동해 예방 대책을 강화했다. 중국을 방문한 사람은 사전에 파악해 연기조치 하고, 병역판정검사장에 방문한 사람도 입구에서 전원 체온을 측정해 의심자는 귀가조치 한다. 병역의무자들은 질병 및 심신장애 정도의 평가 기준인 ‘병역판정 신체검사 등 검사규칙’(국방부령)에 따라 판정된 신체 등급과 학력 등을 고려해 병역처분을 받게 되며, 처분 기준은 지난해와 동일하다. 병역판정검사는 기본검사와 정밀검사로 구분해 이뤄진다. 기본검사는 모든 수검자를 대상으로 심리검사, 혈액·소변 검사, 영상의학검사, 신장·체중 측정, 혈압 및 시력측정 등을 한다. 정밀검사는 기본검사 결과와 본인이 작성한 질병 상태에 대한 문진표, 지참한 진단서 참조 등으로 내과, 외과 등에서 진찰한다. 병역판정검사를 마치면 과목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