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09 (월)

  • 흐림동두천 24.1℃
  • 흐림강릉 24.5℃
  • 흐림서울 25.0℃
  • 흐림대전 24.4℃
  • 구름조금대구 25.8℃
  • 구름많음울산 26.0℃
  • 흐림광주 25.0℃
  • 흐림부산 26.4℃
  • 구름많음고창 25.4℃
  • 구름많음제주 26.2℃
  • 흐림강화 24.3℃
  • 구름조금보은 23.0℃
  • 흐림금산 23.5℃
  • 구름많음강진군 26.1℃
  • 구름많음경주시 23.9℃
  • 흐림거제 27.4℃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문대통령, 조국 포함 장관급 6명 임명 재가

과기 최기영, 여가 이정옥, 방통위 한상혁, 공정위 조성욱, 금융위 은성수

[한국방송/이용진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9일 오전 조국 법무부 장관을 비롯한 6명의 장관 및 장관급 후보자에 대한 임명을 재가했다고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이 밝혔다.

이날 임명이 재가된 장관급 인사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에 최기영, 법무부 장관에 조국, 여성가족부 장관에 이정옥,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에 한상혁, 공정거래위원회 위원장에 조성욱, 금융위원회 위원장에 은성수 등이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이 9일 오전 문재인 대통령이 조국 법무부 장관을 비롯, 장관급 인사 6명에 대한 임명을 재가했다고 발표했다. 
새로 임명된 각료들에 대해서는 이날 오후 2시 문 대통령이 임명장을 수여할 예정이다.

문 대통령은 임명장 수여 직후 대국민 담화문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고 대변인이 밝혔다.


배너

문 대통령 “권력기관 개혁 의지 좌초 안 된다”
[한국방송/문종덕기자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9일 “저를 보좌해 저와 함께 권력기관 개혁을 위해 매진했고, 성과를 보여준 조국 장관에게 그 마무리를 맡기고자 한다는 발탁 이유를 분명하게 밝힌 바 있다”며 “그 의지가 좌초되어서는 안 된다고 생각한다. 이 점에서 국민들의 넓은 이해와 지지를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조국 법무부장관 등 7명의 장관 및 장관급 인사들에 대한 임명장 수여식 후 발표한 대국민담화에서 “국민들께 먼저 송구스럽다는 말씀을 드린다. 이번에도 6명의 인사에 대해 국회로부터 인사청문회경과보고서를 송부 받지 못한 채 임명하게 됐다”며 이 같이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이 9일 오후 청와대에서 조국 신임 법무부 장관 등에게 임명장을 수여한 뒤 대국민 담화를 발표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그러면서 “정부는 우리 사회에 만연한 특권과 반칙, 불공정을 바로잡기 위해 노력해 왔다. 그러나 국민의 요구는 그에서 더 나아가 제도에 내재된 불공정과 특권적 요소까지 없애달라는 것이었다”며 “국민을 좌절시키는 기득권과 불합리의 원천이 되는 제도까지 개혁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다음은 문 대통령 대국민 담화 전문. 오늘 장관 4명과 장관급 위원장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