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03 (수)

  • 흐림동두천 23.2℃
  • 흐림강릉 21.0℃
  • 서울 24.5℃
  • 대전 24.9℃
  • 흐림대구 27.4℃
  • 흐림울산 25.3℃
  • 광주 25.8℃
  • 부산 24.4℃
  • 흐림고창 25.4℃
  • 구름많음제주 28.8℃
  • 흐림강화 24.4℃
  • 흐림보은 25.0℃
  • 흐림금산 26.5℃
  • 흐림강진군 26.9℃
  • 흐림경주시 22.0℃
  • 구름많음거제 25.0℃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서울에 모인 태평양 도서국 디지털 장관들, 역내 디지털 혁신 및 공동 번영을 위한 공감대 형성

- 5월 31일, 서울에서 태평양 도서국과 디지털 장관회의 열려
- 태평양 도서국 정상회의 공식행사로서 정보통신기술(ICT) 분야 협력의 단초 마련

[한국방송/진승백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 장관 이종호)는 5월 31일(수) 서울 인터컨티넨탈 코엑스 호텔에서 「2023 한-태평양도서국 디지털 장관회의」(이하 ‘장관회의’)를 개최하였다.

 

과기정통부는 아시아 태평양·중남미 등 글로벌 ICT 분야 정책 협력 강화 및 우리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2005년부터 매년 장관급 회의를 개최해 왔다. 올해는 한-태평양 도서국 정상회의를 계기로 한국과 태평양 지역 국가와의 협력관계에 새로운 전환점을 맞게 됨에 따라, 태평양 도서국과 ICT 분야에서 교류를 강화하기 위하여 장관회의를 개최하였다.

 

이번 회의에는 팔라우공화국, 파푸아뉴기니독립국, 통가왕국, 쿡제도, 나우루공화국, 키리바시공화국, 사모아독립국 등 총 7개국의 디지털 분야 장·차관 등 고위 인사와 주한 호주 대사관(부대사), 세계은행 한국사무소장 등이 참석하였다.

 

이날 회의에서 참석 장관들은 「디지털 공동 번영을 위한 연대」 주제 하에 디지털 전환에 따른 대변혁의 시대를 맞아 각국이 추진하고 있는 정책 비전과 경험을 공유하고, 태평양 지역 전반에 걸친 혁신과 번영을 논의하였다.

 

이종호 과기정통부 장관은 개회사에서 “한국과 태평양 도서국은 태평양이라는 물리적인 공간으로 연결되어 있는 이웃이지만, 디지털을 통해 시공간 장벽을 넘어 새로운 차원의 연결을 기대한다”고 하면서, 디지털이 경제, 사회, 문화 등 모든 혁신의 기본이 되는 새로운 패러다임에 대응하여 한국 정부는 자유, 인권, 연대 등 인류 보편 가치를 추구하는 디지털 전환을 만들어가고자 함을 강조하였고, 디지털 전환이 제공하는 혜택과 기회를 누구나 누릴 수 있도록 디지털 격차를 줄여나가기 위한 한국의 국제사회 기여 의지를 밝혔다.

 

제이슨 알포드 세계은행 한국사무소장은 최초로 개최되는 한국과 태평양 도서국 간의 디지털 장관회의를 축하하며, 태평양도서국 내 디지털 개발의 필요성을 강조하였다.

 

이어서 진행된 기조발표에서 김성규 과기정통부 국제협력관이 글로벌 디지털 혁신 모범국가를 향한 정책 로드맵으로서 「대한민국 디지털 전략 및 한국의 국제사회 기여 노력」을 소개하였으며, 자키 쿠오리 세계은행 한국사무소 선임이 세계은행에서 추진 중인 「아태지역 디지털 개발 및 협력 현황」을 발표하였다.

 

이날 이종호 과기정통부 장관은 장·차관들의 정책발표를 주재하였으며, 회의 결과를 종합하는 “한-태평양도서국 디지털 장관회의 공동성명”을 발표하였다. 이 공동성명은 “우리는 안전하고, 회복력 있으며, 개방적인 디지털 생태계를 촉진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며, 모두를 위한 고품질의 의미 있는 연결성을 달성하는 정책 과제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포용적이고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한 지속적인 디지털 연대가 한국과 태평양 도서국의 미래 번영의 핵심이 되는 데 동의하며, 지속적인 디지털 파트너십과 협력을 기대한다.”는 회의 결과 내용을 중점으로 두고 있다.

 

폐회식에서 과기정통부는 오늘 회의 참석자들에 감사를 표하며, 우리나라가 글로벌 ICT 선도국가로 인정받고 있는 만큼, 이러한 경험과 노하우를 태평양 지역 국가들과 공유함으로써 디지털 접근성 향상에 기여하고, 디지털 기술의 잠재력에 주목하여 기후변화 및 재난재해에 대처하기 위한 글로벌 과제 해결을 위해 태평양 도서국과 협력과 소통을 지속적으로 강화할 계획임을 밝혔다.

 

한편, 과기정통부 이종호 장관은 장관회의 기간 동안 파푸아뉴기니, 통가, 키리바시 등 참석국 장관 및 고위급과 양자면담을 진행하여,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한 지지 및 한국 기업의 진출을 위한 관심과 지원도 함께 요청하였다.



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