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5 (수)

  • 맑음동두천 15.0℃
  • 맑음강릉 15.8℃
  • 맑음서울 18.7℃
  • 박무대전 17.2℃
  • 맑음대구 13.2℃
  • 맑음울산 12.0℃
  • 구름많음광주 18.4℃
  • 맑음부산 15.1℃
  • 구름조금고창 17.9℃
  • 맑음제주 17.1℃
  • 맑음강화 14.2℃
  • 맑음보은 12.1℃
  • 맑음금산 11.6℃
  • 흐림강진군 17.7℃
  • 맑음경주시 11.2℃
  • 맑음거제 13.8℃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150만 대학생에 ‘천원의 아침밥’ 제공…사업규모 대폭 확대

농식품부 “대학생 식비 부담 완화…쌀 수급 균형 효과도 기대”

[한국방송/최동민기자] 최근 ‘천원의 아침밥’ 사업에 대한 대학생들의 수요가 급증함에 따라 정부가 사업 규모를 2배 이상 확대하기로 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올해 ‘천원의 아침밥’ 지원 사업 규모를 대폭 확대해 지원 인원은 당초 69만명에서 150만명으로, 사업 예산은 7억 7800만원에서 15억 8800만원으로 늘린다고 29일 밝혔다. 

 

‘천원의 아침밥’은 아침식사 결식률이 높은 대학생에게 양질의 아침밥을 1000원에 제공하는 사업이다. 학생이 한 끼에 1000원을 내면 정부가 1000원을 지원하고 학교가 나머지 금액을 부담한다.

 

 

앞서 농식품부는 지난 13일 올해 참여대학 41개교를 선정하고 연간 식수인원 69만명을 지원하는 ‘천원의 아침밥’ 사업 계획을 밝힌 바 있다.

 

이번 사업 규모 확대 결정에 따라 농식품부와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은 다음달 중 신규 참여 대학을 모집할 예정이다.

 

또 이미 선정된 대학 41곳 중에서도 학교가 희망하면 지원 학생 수를 확대할 수 있게 했다.

 

농식품부는 사업 관리와 홍보도 강화한다.

 

지원 규모가 늘어나는 만큼 부실 식단을 방지하기 위해 대학별 식단 구성을 현장 점검하고 간담회 개최, 설문조사 등 현장 밀착형 관리를 추진한다.

 

또 대학생들 사이에서 아침밥 먹기가 하나의 문화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학생 참여 서포터즈 운영 등 사업 홍보를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전한영 농식품부 식량정책관은 “이번 사업 확대는 최근 고물가 등 영향으로 인한 대학생의 식비 부담을 낮춰 청년 세대의 고충을 보듬고 사회진출을 지원하고 격려하기 위한 정부 노력의 일환”이라며 “‘천원의 아침밥’ 사업은 미래 세대의 쌀 소비를 늘려 쌀 수급 균형 유지에도 긍정적인 효과를 가져올 것”이라고 밝혔다.

 

문의: 농림축산식품부 식량정책관실 식량산업과(044-201-1842)



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