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30 (월)

  • 맑음동두천 3.0℃
  • 맑음강릉 6.5℃
  • 맑음서울 3.8℃
  • 맑음대전 4.4℃
  • 맑음대구 5.1℃
  • 맑음울산 5.1℃
  • 맑음광주 5.4℃
  • 맑음부산 5.8℃
  • 맑음고창 4.0℃
  • 맑음제주 9.1℃
  • 맑음강화 2.6℃
  • 맑음보은 2.6℃
  • 맑음금산 3.0℃
  • 맑음강진군 5.9℃
  • 맑음경주시 5.5℃
  • 맑음거제 5.8℃
기상청 제공

사회

평택시 송탄보건소, 재난대응 현장응급의료소 교육·훈련 실시

‘현장응급의료소 운영 교육·훈련’을 실시

[평택/김한규기자] 평택시 송탄보건소(소장 황장성)는 보건소 신속대응반원 및 직원을 대상으로 지난 29일 재난대응능력 향상을 위한 ‘현장응급의료소 운영 교육·훈련’을 실시했다.

 

보건소는 지역의 화재나 지진 등 재난 발생을 대비해, 즉시 출동할 수 있도록 신속대응반을 구성·운영하고 있다. 신속대응반은 환자분류반, 응급처치반, 이송반, 행정반으로 구성되어 현장응급의료소를 운영해 시민의 생명을 보호하고, 피해를 최소화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교육은 경기응급의료지원센터 전문 강사를 초빙해 진행됐으며 다수의 사상자가 발생한 재난 및 사고현장인 ‘빌딩 화재 상황’을 가정해 이뤄졌다.

 

특히 신속대응반의 출동, 현장 도착, 비상메뉴얼에 따라 환자를 중증도별로 분류 처리하고 병원에 이송하는 과정까지 심도있게 진행되어 직원들의 집중도를 높였으며 재난 현장에서 꼭 필요한 초기대응 능력을 높이는 훈련으로 진행됐다.

 

송탄보건소 관계자는 “지속적인 교육을 통해 보건소 신속대응반의 현장 대응 능력과 재난응급의료 역량을 강화해 실제 재난 사고 발생 시, 신속히 대응하여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보호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보수 미지급 등 불공정행위 업체, 재정지원 못 받을 수도
[한국방송/박병태기자] 보수 미지급 등 피해를 본 예술인들에 대한 맞춤형 권리보호 체계를 강화하고, 불공정행위로 시정명령을 받은 업체가 시정조치를 미이행한 경우에는 재정지원 중단 등 더욱 강력한 조치로 구제조치의 실효성을 높인다.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예술인 권리보장 및 성희롱·성폭력 피해구제 위원회(위원장 김기복, 이하 예술인 권리보장위원회)가 구성(1. 26.)됨에 따라 예술 현장의 불공정행위로 인한 예술인들의 피해에 더욱 적극적인 대응체계를 구축한다고 밝혔다. 박보균 장관은 “K(케이)-컬처, K(케이)-아트가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도록 예술인에 대한 보수 미지급 등 부조리하고 잘못된 관행은 철저하게 개선하겠다.”라며, “불공정 피해를 입은 예술인에 대해서는 현장 밀착형 피해구제를 지원해 예술인의 권리보장 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예술인신문고가 설치된 2014년부터 현재까지 예술인신문고에 신고된 사건 총 1,515건 중 1,156건(76.3%)은 보수 미지급 등 수익배분의 거부·지연·제한에 대한 사건으로 예술인의 권리침해 행위 중 가장 큰 비율을 차지하고 있다. 이에 문체부는 한국예술인복지재단(대표 박영정,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