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8 (수)

  • 구름많음동두천 24.2℃
  • 구름많음강릉 24.4℃
  • 구름많음서울 24.3℃
  • 흐림대전 24.5℃
  • 흐림대구 24.8℃
  • 구름많음울산 23.3℃
  • 흐림광주 24.8℃
  • 구름많음부산 24.4℃
  • 흐림고창 24.1℃
  • 흐림제주 24.2℃
  • 구름많음강화 23.7℃
  • 구름많음보은 22.9℃
  • 흐림금산 23.5℃
  • 흐림강진군 25.1℃
  • 구름많음경주시 25.1℃
  • 흐림거제 24.4℃
기상청 제공

피플

뉴욕서 만난 K팝과 중소기업…‘K 미니콘·판촉전 in NYC’

한류 공연과 연계해 중기 30개사 우수제품 특별판매전 개최
중소벤처기업부

중소벤처기업부는 20~2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맨해튼 피어(Pier) 17에서 한류공연과 중소기업 제품 특별 판매전을 연계한 ‘K 미니콘(MINICON) 및 판촉전 in NYC’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K 미니콘 및 판촉전’은 미국 진출을 희망하는 중소기업의 유망 소비재 제품 등을 뉴욕에 선보이는 행사이다. 이번 판촉전은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과 CJ ENM, 중기부가 공동으로 개최했다.

2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피어 17 루프탑에서 K 미니콘 행사가 진행되고 있다.(사진=중소벤처기업부)

 

한류공연과 중소기업 제품 현장판매전을 결합해 K-팝(POP)에 대한 사랑이 한국제품에 대한 관심으로 이어지도록 기획했다는 게 중기부의 설명이다.

 

한류공연에는 보아, 위너(WINNER), CIX가 참여했다. 메인공연은 21일 약 2시간 동안 진행됐다. 공연뿐만 아니라 K-팝 커버댄스, 인플루언서의 뷰티 버라이어티쇼 등의 이벤트가 사전행사로 열렸다.

 

특별판매전에는 K뷰티 등 소비재 분야 중소기업 30개사가 참여해 행사장을 찾은 뉴욕시민들에게 제품들을 선보였다.

 

특히 한류공연과 부대행사 등을 즐기는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K-뷰티 제품 등을 체험하고 직접 구매할 수 있도록 공연장 내에 판매부스 30개를 운영했다.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2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피어 17 루프탑에서 열린 K 미니콘 내 판매부스를 방문해 동물 캐릭터가 그려진 마스크팩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사진=중소벤처기업부)


이영 중기부 장관은 “글로벌 기업 애플이 소비자의 마음을 읽는 감성마케팅으로 소비 트렌드를 주도하고 있는 것처럼 제품의 구매여부가 개개인이 느끼는 감성과 스토리텔링에 의해 결정되는 시대”라며 “전세계가 사랑하는 K-팝을 비롯해 드라마·웹툰·영화 등 다양한 분야의 문화콘텐츠와 중소기업 제품을 콜라보해 전세계인에게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는 기회를 더 많이 만들겠다”고 밝혔다.

 

문의: 중소벤처기업부 글로벌성장정책관 글로벌성장정책과 044-204-7502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대학 정원 규제 등 개선 나선다…민간 중심 협의회 출범
[한국방송/김주창기자] 교육부는 대학의 자율적 발전을 지원하는 대학 규제 개혁을 추진하기 위해 ‘대학규제개선협의회’를 구성, 매월 1회 정례회의를 개최한다고 28일 밝혔다. 윤석열 정부는 국정과제 ‘더 큰 대학 자율로 역동적 혁신 허브 구축’을 통해 대학규제 개선을 위한 추진체계 마련 계획을 밝힌 바 있다. 이에 교육부는 민간 위원 중심으로 대학규제개선협의회를 구성·운영해 대학규제 개선과제를 안정적·지속적으로 발굴·논의할 계획이다. 대학규제개선협의회는 위원장을 포함한 17명의 민간 위원과 1명의 정부 위원(고등교육정책실장)으로 구성된다. 국민과 현장의 눈높이에 맞는 논의가 이뤄질 수 있도록 산업계, 지방자치단체, 국회 등 다양한 분야에서 추천받은 전문가도 참여했다. 교육부는 일반적인 자문위원회나 전문가 협의회와 달리 대학규제개선협의회의 결정 사항을 체계적으로 추진할 수 있도록 교육부 고등교육 정책 연구소를 통해 실무적으로 지원하기로 했다. 또 장기적으로는 대학규제개선협의회 설치·운영의 법적 근거를 마련해 뒷받침할 계획이다. 대학규제개선협의회에서는 4대 요건이나 대학 통폐합 기준, 정원 규제 등 그동안 대학의 자율 혁신에 걸림돌이 됐던 핵심 규제와 덩어리 규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