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17 (토)

  • 구름조금동두천 22.5℃
  • 구름많음강릉 22.8℃
  • 흐림서울 23.7℃
  • 구름많음대전 25.7℃
  • 박무대구 23.7℃
  • 구름많음울산 22.2℃
  • 맑음광주 25.3℃
  • 구름많음부산 25.1℃
  • 구름조금고창 24.2℃
  • 구름많음제주 25.4℃
  • 구름많음강화 22.6℃
  • 구름조금보은 22.8℃
  • 구름많음금산 23.2℃
  • 구름조금강진군 25.3℃
  • 맑음경주시 22.9℃
  • 구름조금거제 23.4℃
기상청 제공

사회

평택시, 道합동 폐기물 발생·처리업체 점검 11개소 적발

불법행위 의심업체 지속단속을 통해 민원발생 최소화 힘쓸 것

[평택/김한규기자]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2022년 3월부터 7월까지 경기도(자원순환과, 광역환경관리사업소)와 합동점검을 실시하여 폐기물 관련법 위반행위 사업장 11개소에서 13건을 적발했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대면점검 최소화로 사업장 점검이 느슨한 시기를 틈타 불법행위와 주변 환경오염이 우려되는 폐기물 발생·처리업체 53개소를 선정해 경기도와 합동으로 실시했다.

 

합동점검을 통해 적발한 업체의 주요 위반내용을 보면 허가받은 보관시설 외 폐기물을 보관거나 폐기물을 처리방법에 따라 분리하지 않고 혼합하여 보관하다 적발됐다. 시는 위반 사업장에 대하여 행정처분 및 고발, 과태료 부과 등 처분을 내렸다.

 

시 관계자는 “폐기물 자원순환에 역행하고 주변 환경오염을 유발하는 폐기물 불법 보관·처리 행위로 인한 주민불편을 최소화 하기 위하여 앞으로도 관계기관와 함께 지속적 점검을 실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