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4 (화)

  • 흐림동두천 15.6℃
  • 흐림강릉 15.0℃
  • 흐림서울 18.9℃
  • 흐림대전 21.5℃
  • 흐림대구 24.3℃
  • 울산 18.0℃
  • 구름많음광주 19.5℃
  • 흐림부산 21.1℃
  • 구름많음고창 17.0℃
  • 흐림제주 20.1℃
  • 구름많음강화 18.1℃
  • 구름많음보은 20.5℃
  • 구름많음금산 18.8℃
  • 흐림강진군 19.7℃
  • 흐림경주시 16.5℃
  • 구름많음거제 24.7℃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첨단 해양과학기술로 우리바다를 지켜나간다.

해양경찰청·해양수산부·해군·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 연구 협력 업무협약 체결

[한국방송/김명성기자] 해양경찰청(청장 정봉훈) 우리 해양영토 수호 역량을 제고하기 위하여 7월 19일(화) 해양수산부, 해군본부 및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과 해양영토 분야 연구개발(R&D) 협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해양경찰청은 지난 2019 해양수산부, 해군과 정책협의회를 구성하고 해양사고 대응, 해양환경 정화 활동 등의 분야에서 기관 긴밀히 협력해 왔다. 이번 업무협약은 특히, 정책협의회에 따른 연구개발(R&D) 분야 실무 협력을 강화할 요성이 제기됨에 따라 해양수산 연구개발(R&D) 관리 전문기관인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도 함께 참여했다.

 

이번 ‘해양과학기술·해양영토 분야의 연구개발(R&D) 상호협력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은 4개 기관의 연구개발 사업 공동기획, 대형 프로젝트 발굴, 연구개발 성과 실증 현장 적용, 상호 공동활용을 위한 협력을 주요 내용으로 한다. 또한 기관 간 전문인력 교류 및 공동행사 개최 등도 활성화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기관이 참여하는 실무협의체를 운영한다.

 

 

협약 체결을 통해 최근 개발되고 있는 스마트 항만, 자율운항선박 등의 새로운 기술들을 군항과 함정에 적용하고, 해양무인체계, 해상작전용 드론 등 새로운 장비들을 실증하여 현장에 조기 투입하는 한편, 해양·국방·인공지능(AI)·빅데이터 등이 융복합된 새로운 기술도 개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해양경찰청 김용진 기획조정관은 “우리 바다를 책임지는 4 기관의 긴밀한 상호협력을 통해 첨단과학기술 기반의 국가 해양영토 관리강화와 해양과학기술 분야 기술혁신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식물 신품종 육성 20년의 발자취에서 다가올 20년의 해답을 찾다
[[한국방송/문종덕기자] 국립종자원(원장 김기훈)은 10월 6일(목) 서울 프레지던트호텔에서 제18회 대한민국 우수품종상 시상식과 우리나라의 국제식물신품종보호연맹(UPOV)* 가입 20주년을 기념하는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 국제식물신품종보호연맹(UPOV): 육종가 권리 보호를 위해 1961년 설립, 78개국 가입 이번 행사의 개회식에 정황근 농림축산식품부장관이 참석하여 대한민국 우수품종 수상작에 대한 시상 및 축사를 통해 식물 신품종 육성자 권리보호의 성과와 종자 업계의 종자산업 발전을 위한 노고를 치하할 예정이다. 대한민국우수품종상*은 국내 육성품종의 품질 경쟁력을 강화하고 육종가의 신품종 개발 의욕을 고취시키기 위한 국내 유일의 우수품종 선정 대회이며, 수상작에 대해서는 상장과 시상금을 수여하고 각종 농업박람회 전시를 통해 수출 및 판로 확대를 지원할 예정이다. * 시상 내역: 대통령상(1점) 5천만 원, 국무총리상(2) 각 3천만 원,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5) 각 1천만 원 올해 제18회 대한민국우수품종 수상작은 총 8품종이며, 이중 최고상인 대통령상에는 ㈜파트너종묘의 수박 ‘피엠알아이조은'이, 국무총리상에는 아시아종묘(주)의 청경채 ‘알피-1’과 ㈜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