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13 (수)

  • 흐림동두천 22.8℃
  • 흐림강릉 23.8℃
  • 서울 24.1℃
  • 대전 24.7℃
  • 흐림대구 25.9℃
  • 흐림울산 25.0℃
  • 흐림광주 26.5℃
  • 흐림부산 25.9℃
  • 흐림고창 26.4℃
  • 흐림제주 31.5℃
  • 흐림강화 24.1℃
  • 흐림보은 22.9℃
  • 흐림금산 25.6℃
  • 흐림강진군 26.0℃
  • 흐림경주시 26.0℃
  • 흐림거제 25.7℃
기상청 제공

사회

독립운동가 원심창 의사 51주기 추모식 개최

원심창 의사의 항일독립정신을 계승·발전

[평택/김한규기자] 독립운동가 원심창 의사 51주기 추모식이 지난 4일 오전 평택시 팽성국제교류센터에서 열렸다.

 

이날 추모식에는 원심창 의사의 항일독립정신을 계승·발전시키고, 원심창 의사를 추모하고자 최원용 평택시 부시장을 비롯해 내빈과 시민 등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원심창 의사 약사 보고, 헌화 및 분향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독립운동가 원심창 의사는 평택시 팽성읍 안정리 출신으로 1933년 3월 17일 상해 육삼정에서 주중 일본공사 아리요시 아키라 암살을 계획한 육삼정 의거의 주역으로 참여했다가 거사 직전 발각·체포되어 일본 감옥에서 13년간 복역했다.

 

육삼정 의거는 윤봉길·이봉창 의거와 함께 일제강점기 하 해외 3대 의거 중 하나이다. 평택시는 앞으로 원심창의사기념사업회와 함께 육삼정 의거와 그 주역인 원심창 의사의 독립활동 사항을 바르고 정확하게 알리면서 선양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