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26 (화)

  • 구름조금동두천 27.1℃
  • 구름많음강릉 24.0℃
  • 맑음서울 28.3℃
  • 구름조금대전 27.8℃
  • 구름많음대구 25.5℃
  • 흐림울산 24.6℃
  • 박무광주 26.8℃
  • 구름많음부산 27.4℃
  • 맑음고창 26.3℃
  • 맑음제주 27.5℃
  • 구름조금강화 26.9℃
  • 구름조금보은 25.2℃
  • 구름조금금산 25.3℃
  • 구름많음강진군 25.6℃
  • 맑음경주시 24.7℃
  • 구름조금거제 25.3℃
기상청 제공

사회

평택진위FC, 2022 금석배 전국고등학생축구대회 우승

2021년에 이어 우승하며 2연패 등극

[평택/김한규기자] 고재효 감독이 이끄는 평택진위FC가 지난 6월 3일부터 15일까지 군산 월명종합경기장 및 주변 경기장에서 진행한 2022 금석배 전국고등학생축구대회에서 우승했다.

 

2022 금석배 전국고등학생축구대회는 군산 출신의 축구인 채금석의 정신을 기리기 위해 전라북도 군산시에서 1992년부터 매년 개최하는 축구대회로 한국 축구의 미래를 책임지는 전국 대회로 올해는 전국 40개 팀이 참가했다.

 

예선 3조에 편성된 평택진위FC는 경기송산FC를 8:0, 충남한마음축구센터를 4:0, 목포공고를 5:0으로 이겨 조 1위로 16강에 진출했다. 16강에서는 서울경신고를 7:0으로 이기고, 8강에서 천안축구센터 U18을 4:1, 4강에서 영등포 선유FC를 4:0으로 이겨 결승전에 진출했다. 결승전은 6월 15일 오전 10시 군산 월명종합경기장에서 치러졌으며 유성생명과학고를 5:0으로 이기고 올라온 서울 중앙고와 평택진위FC가 맞붙은 끝에 평택진위FC가 2:1로 최종 우승했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지난 해에 이어 대회 2연패를 달성하신 것을 축하드린다. 고재효 감독님과 선수들, 그리고 항상 선수들을 서포트해주시는 학부모님들께 감사드린다”고 했다.

 

수상내역

▲최우수지도자 감독상: 고재효 ▲최우수지도자 코치상: 김선진 ▲최우수선수상: 이지안 ▲공격상: 이건우 ▲최다득점상: 정찬영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