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18 (토)

  • 구름많음동두천 21.7℃
  • 구름많음강릉 27.5℃
  • 구름많음서울 22.8℃
  • 대전 23.1℃
  • 구름많음대구 25.3℃
  • 구름많음울산 23.7℃
  • 구름많음광주 23.6℃
  • 맑음부산 22.7℃
  • 구름많음고창 21.9℃
  • 구름조금제주 22.7℃
  • 구름많음강화 20.4℃
  • 흐림보은 22.2℃
  • 맑음금산 21.5℃
  • 맑음강진군 21.9℃
  • 흐림경주시 23.7℃
  • 구름많음거제 22.6℃
기상청 제공

피플

20일부터 바다 내비게이션 보급사업…최대 50% 비용 지원

올해 어선 1445척 대상, 2톤 이상 어선도 포함…선령 관계없이 참여 가능
해양수산부

URL복사

해양수산부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바다 내비게이션 단말기 보급 사업을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올해 바다 내비게이션 보급 사업에 참여할 어업인들은 20일부터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과 수협중앙회(소속 회원조합)로 신청하면 된다.

 

해수부는 운항 중인 선박에 실시간으로 전자해도, 기상정보와 위험정보 등을 제공하는 바다 내비게이션 서비스를 지난해 1월부터 세계 최초로 실시하고 있다.

 

바다 내비게이션 서비스는 애플리케이션으로도 이용할 수 있지만, 육지에서 30km 이상 떨어진 원거리에서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단말기의 설치가 필요하다.

 

이에 해수부는 더 많은 선박들이 바다 내비게이션 서비스를 제대로 이용할 수 있도록 2019년부터 매년 단말기 보급 사업을 실시해 왔다. 지난해까지 약 3500척의 선박이 이 사업을 통해 바다 내비게이션 단말기를 설치해 서비스를 제공받고 있다.

 

올해는 어선 1445척을 대상으로 단말기 보급사업을 실시한다. 어선별로 최대 154만원(단말기 가격 308만 원의 50%)까지 지원한다. 보다 많은 어업인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2톤 이상 어선도 보급 사업 대상자에 포함했으며, 선령에 관계없이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정태성 해수부 해사안전국장은 “바다 내비게이션 서비스를 시작하면서 어민들이 해상교통정보, 기상정보, 충돌·좌초 정보 등 다양한 정보를 쉽게 확보할 수 있어 안전한 항해가 가능해졌다”며 “앞으로도 바다 내비게이션 서비스를 더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기반시설을 더 확충하고, 관련 기술도 더 개발해 보급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바다 내비게이션.

 

문의 : 해양수산부 해사안전국 첨단해양교통관리팀(044-200-6030)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누리호, 산화제탱크 레벨측정 센서 신호 이상 개선 완료
[한국방송/박병태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이종호, 이하 ‘과기정통부’)와 한국항공우주연구원(원장 이상률, 이하 ‘항우연’)은 6월 15일 발견된 누리호 1단 산화제탱크 레벨측정 센서의 신호 이상에 대한 기술적 개선 조치를 완료했으며, 6월 21일에 누리호 2차 발사를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누리호는 6월 15일 발사대에서 조립동으로 이송되었으며, 6월 16일부터 항우연 연구진들이 본격적인 점검에 착수하였다. 연구진들은 레벨측정 시스템 전반*에 대한 점검을 실시하였으며, 신속한 점검을 위해 작업의 난이도를 고려하여 순차적인 점검을 실시하였다. * 부표가 부착되어 있는 레벨센서, 신호를 모아 처리하는 신호처리박스와 이와 관련된 전선으로 구성 우선 누리호 1단의 점검창을 개방하여 신호처리박스 및 이와 관련된 전기신호부품에 대한 점검을 실시한 결과, 해당 부분에서는 기술적인 문제가 발견되지 않았다. 이에 연구진들은 레벨센서에 대한 검사를 실시하였으며 코어부의 고장을 확인하고 코어를 신품으로 교체‧장착하였으며, 이후 전기 신호 등에 대한 점검을 수행한 결과 정상 작동이 가능함을 확인하였다. 당초, 연구진들은 레벨 센서 점검을 위해 1단과 2단 연결부를 분리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