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2 (일)

  • 구름많음동두천 14.6℃
  • 구름많음강릉 24.0℃
  • 구름조금서울 16.1℃
  • 맑음대전 17.1℃
  • 맑음대구 22.3℃
  • 맑음울산 20.8℃
  • 맑음광주 17.6℃
  • 맑음부산 17.7℃
  • 구름많음고창 15.4℃
  • 맑음제주 17.9℃
  • 구름많음강화 14.3℃
  • 구름많음보은 16.3℃
  • 구름조금금산 15.1℃
  • 맑음강진군 17.4℃
  • 맑음경주시 17.9℃
  • 맑음거제 17.7℃
기상청 제공

환경

예산군, 여름철 모기 없는 건강예산 만들기 총력!

주·야간 방역소독, 친환경 방제 등 여름철 집중 방역 실시

URL복사

[예산/이용필기자] 예산군은 각종 해충으로부터 안전하고 건강한 예산을 만들기 위해 연막소독, 잔류소독, 친환경 해충퇴치기를 설치 운영하는 등 집중적인 방역을 실시한다.

 

보건소는 지난달부터 주택가, 공원, 관광지 등 인구유동이 많은 곳에 설치된 친환경 해충퇴치기 151대를 가동 중이며, 이달에도 20대를 추가 설치할 예정이다.

 

특히 기온이 상승함에 따라 기승하는 각종 모기․날파리 등 해충 방제를 위해 오는 16일부터 잔류 분무소독을 하수구, 쓰레기 배출장소 등에 주 2∼3회 주기적으로 실시하며, 6월부터는 주택밀집지역, 하천변 등 방역취약지를 대상으로 보건소 및 읍·면 지역에서 차량 및 오토바이를 이용한 주·야간 연막소독을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군은 모기 서식처가 될 수 있는 물웅덩이, 하천변, 공동주택 정화조 등에 유충 구제제를 주기적으로 살포해 모기 유충 방제에도 힘쓰고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하절기 각종 질병을 매개하는 모기 등 해충 방제를 통해 감염병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군민 여러분께서도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하는 가운데 손 씻기, 마스크 착용 등 감염병 예방수칙을 준수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전문] 한·미 정상 공동성명
[한국방송/박병태기자] 윤석열 대한민국 대통령은 조셉 R. 바이든 미합중국 대통령의 방한을 환영한다. 이번 정상회담은 대한민국 대통령 임기 중 미합중국 대통령과 가장 이른 기간 내 개최한 회담으로 기록되었다. 공동의 희생에 기반하고 우리의 깊은 안보 관계로 연마된 한미동맹은 계속해서 진화하고 확대되고 있다. 역내 평화와 번영의 핵심축인 한미동맹은 민주주의, 경제, 기술 분야에서 글로벌 리더인 양국의 중추적 역할을 반영하여 한반도를 훨씬 넘어 성장해 왔다. 기후변화와 코로나19 대유행과 같은 생존과 직결되는 도전들과 우크라이나에 대한 러시아의 계속되는 공격으로 대표되는 규범 기반 국제질서에 대한 증가하는 위협에 직면하여, 대한민국과 미합중국은 공동의 정치, 경제, 안보, 그리고 양국 국민 간 유대를 심화시키고 넓혀 나가겠다는 공통의 결의를 가지고 단합한다. 양 정상은 한미동맹이 최근 이룬 성과를 높이 평가하고 이를 바위처럼 굳건한 기반 위에 계속 쌓아나가기로 약속한다. 평화와 번영을 위한 핵심축 윤석열 대통령과 바이든 대통령은 한미상호방위조약에 따른 한국 방어와 한미 연합방위태세에 대한 상호 공약을 재확인하였다. 바이든 대통령은 핵, 재래식 및 미사일 방어능력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