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09 (금)

  • 맑음동두천 13.5℃
  • 맑음강릉 12.2℃
  • 맑음서울 14.2℃
  • 맑음대전 15.0℃
  • 구름많음대구 13.6℃
  • 구름많음울산 12.1℃
  • 구름많음광주 14.1℃
  • 구름조금부산 15.9℃
  • 구름많음고창 13.4℃
  • 구름조금제주 15.0℃
  • 맑음강화 12.5℃
  • 맑음보은 13.3℃
  • 맑음금산 13.4℃
  • 구름많음강진군 15.0℃
  • 구름많음경주시 12.2℃
  • 구름조금거제 14.8℃
기상청 제공

경제

과기부, 디지털 전환 지원 사업 가속화…운영기관 3곳 공모

중기·소상공인·비영리기관 대상 맞춤형 교육 제공…전문강사 900명 양성
과학기술정보통신부

URL복사
[한국방송/최동민기자] 정부는 코로나19로 인한 고용충격에 대응해 정보통신기술(ICT) 분야의 일자리 창출과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하기 위해 중소기업, 소상공인, 비영리기관을 대상으로 디지털전환 기초교육을 제공하기로 하고 운영기관을 선정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올해 제1차 추경으로 신규 추진하는 ‘디지털 전환 지원’ 사업의 운영기관을 8일부터 23일까지 공모한다며 7일 이같이 밝혔다.

디지털 전환 지원 사업은 ICT 분야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민간 부문의 디지털 전환 가속화를 위해 총 900여 명의 디지털 전환 전문 강사를 양성해 중소기업, 소상공인 및 비영리기관을 대상으로 맞춤형 디지털 전환 교육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이번에 공모하는 사업 운영기관은 일반 운영기관(2곳), 총괄 운영기관(1곳) 등 총 3곳을 선정할 계획이다.

일반 운영기관은 전문강사의 모집 및 양성, 수요처 모집·관리, 수요처 대상의 디지털 전환 교육 제공 등 전반적인 디지털 전환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총괄 운영기관은 일반 운영기관의 역할에 더해 디지털 전환 교육 커리큘럼 구성과 콘텐츠 개발, 사업 홈페이지 개발 등 디지털 전환 교육의 구성 및 인프라 구축 등의 역할을 추가적으로 수행한다.

협약 체결 이후, 5월 중순 이후로 디지털 전환 전문강사 모집 및 양성훈련, 수요처 모집 등을 거쳐 8월 경에는 본격적인 디지털 전환 교육이 제공될 전망이다.

이번 사업의 모집 공고문은 과기정통부(www.msit.go.kr) 및 정보통신산업진흥원(www.nipa.kr)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승원 과기정통부 정보통신산업정책관은 “코로나19로 인한 IT 교육 분야의 급격한 고용충격에 대응해 일자리 창출과 연계한 디지털 전환 지원을 통해 고용증대와 디지털 전환 가속화의 ‘두 마리 토끼’를 잡을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과기정통부는 전 사회적인 디지털 전환 확산을 위한 전문인력 육성 및 저변 확대 등의 역할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문의: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보통신산업기반과 044-202-6244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금융규제 샌드박스 2년…혁신서비스 139건 나왔다
[한국방송/김명성기자] # 점심시간에 신분증을 깜빡하고 은행에 방문한 직장인 A씨는 은행 업무를 보지 못해 점심시간을 낭비했다. 하지만 대면거래 간편 실명확인 서비스가 나오면서 이제는 신분증 없이 은행에 방문해도 기존에 제출한 신분증 정보의 확인, 휴대폰 본인인증 등을 거쳐 예·적금 가입, 대출, 이체 등 각종 업무를 볼 수 있게 됐다. #결혼자금 마련을 위해 신용대출을 받으려는 B씨는 여러 금융사를 직접 방문해 상담받는 대신 온라인으로 여러 금융회사의 한도, 금리 등의 조건을 비교해 유리한 대출을 받을 수 있었다. 금융당국이 핀다, 비바리퍼블리카, 페이코 등 총 15개사에 온라인 대출 비교·모집 플랫폼을 허용해 준 덕분이다. 금융위원회는 8일 금융규제 샌드박스 시행 2주년을 맞이해 혁신금융심사위원회를 개최하고 소비자의 다양한 수요와 기호를 충족시키는 혁신금융서비스 등 운영성과를 점검했다. 현재까지 총 139건의 혁신금융서비스를 지정했으며, 이 중 78건이 시장에 출시돼 테스트 중에 있다. 이는 정부 전체(5개 부처 주관) 규제 샌드박스 지정 건수의 32%, 시장에 출시된 서비스 건수의 34%에 해당한다. 혁신금융서비스 이용자 358만 명이 더 쉽고 편리한

배너
배너